LG생활건강 ‘리필 스테이션’ 운영…친환경 소비 독려

샴푸‧바디워시 원하는 용기에 필요한 만큼만 구매 가능해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1/05/14 [10:20]

LG생활건강 ‘리필 스테이션’ 운영…친환경 소비 독려

샴푸‧바디워시 원하는 용기에 필요한 만큼만 구매 가능해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1/05/14 [10:20]

▲ LG생활건강 빌려쓰는지구 리필스테이션에서 직원이 소비자에 설명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LG생활건강)

 

샴푸‧바디워시 원하는 용기에 필요한 만큼만 구매 가능해

플라스틱 사용량 절감 및 가치소비 고객에 전달, ESG 실천

 

LG생활건강은 샴푸와 바디워시 제품의 내용물을 리필용기에 소분해 판매하는 ‘빌려쓰는지구 리필 스테이션’을 이마트 죽전점에서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빌려쓰는지구 리필 스테이션은 ‘지구는 우리의 소유가 아니라 후손들로부터 빌린 것’이라는 슬로건 아래 아름답고 깨끗한 지구를 후손들에게 돌려주기 위한 캠페인의 일환으로, 일상에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환경 보호에 직접 동참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제품을 중심으로 재구매율 1위 탈모 샴푸 ‘닥터그루트’와 프리미엄 바디워시 ‘벨먼’의 대표 제품을 선별해 운영한다. 

 

샴푸와 바디워시 모두 두피와 피부 환경을 개선하는 마이크로바이옴 라인으로, 닥터그루트와 벨먼의 가장 혁신적인 기술이 적용된 제품이다. 

 

리필 스테이션을 활용하면 제품의 내용물을 원하는 만큼 소분해 구매할 수 있어 플라스틱 사용량을 최소화할 수 있다. 리필 스테이션에서 활용되는 용기는 코코넛 껍질을 사용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약 30% 절감했으며, 재활용이 가능하다. 라벨 또한 재활용 과정에서 물에 쉽게 분리되는 ‘수(水) 분리 라벨’을 적용해 분리배출이 용이하다.

 

이번 리필 스테이션 공간 또한 업사이클링(up-cycling)을 통해 탄생했다. 한번 사용하고 버려지는 생활용품 용기를 재활용해 리필 스테이션 테이블을 제작 설치했고, 마차 디자인의 이동이 자유로운 ‘포터블 리필 스테이션’으로 꾸며 쾌적한 공간활용이 가능하다고 사측은 설명했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환경 의식이 강화되고 리필 상품에 대한 시대적 요구가 증대됨에 따라 이마트와 함께 리필 스테이션을 운영하게 됐다”며 이를 통해 “소비자들이 생활 속에서 친환경 가치 소비를 실천할 수 있도록 새로운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하며 ESG 경영을 적극 실천할 계획”이라 말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