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배우 카이, '팬텀'서 매회 레전드 공연 선사...'관객 극찬 연발'

이대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5/11 [10:36]

뮤지컬배우 카이, '팬텀'서 매회 레전드 공연 선사...'관객 극찬 연발'

이대웅 기자 | 입력 : 2021/05/11 [10:36]

▲ 뮤지컬배우 카이 / (사진제공=EMK뮤지컬컴퍼니)

 

뮤지컬배우 카이가 현재 출연 중인 뮤지컬 ‘팬텀’에서 주인공 ‘팬텀’ 역으로 매회 레전드 공연을 갱신하며 관객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뮤지컬 ‘팬텀’은 성악 전공자의 매력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어 카이가 인생 작품을 꼽을 때마다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작품으로, 2015년 ‘팬텀’ 초연 이후 3번째로 ‘팬텀’역을 맡고 있는 카이는 지난 시즌보다 한층 더 깊어진 연기와 노래로 명불허전 ‘팬텀 장인’으로서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카이는 “뮤지컬 ‘팬텀’은 일분 일초 매순간 딱 맞는 감정으로 채우기 때문에 나에게 가장 잘 맞는 옷 같다. ‘팬텀’을 하면 할수록 ‘에릭’과 내가 더 깊게 교감하게 된다."라며 캐릭터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작품성 자체만으로 이만큼의 완성도를 갖는 작품은 극히 드물다고 생각한다. 그런 작품에 계속해서 참여하며 관객들이 보내주시는 찬사에 보답할 수 있어서 매우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크리스틴'을 향한 순수한 사랑, '카를로타'를 곤경에 빠트리는 미스터리한 악당 같은 모습, 아버지를 미워했지만 이해하게 되는 아들의 모습 등 다양한 모습을 보여줘야 하는 '팬텀'의 역할을 맡은 카이는 러닝타임 내내 감정 선의 강약 조절로 긴 서사의 극을 빈틈없이 채워 나가고 있으며, '그 어디에', '이렇게 그대 그의 품에' 등 팬텀의 대표 넘버들을 기복 없이 매 공연마다 탄탄한 가창력으로 노래해 관객들로 하여금 작품 몰입감을 최고조로 이끌어 낸다.

 

▲ 뮤지컬 '펀텀' 속 열연하는 카이 / (사진제공=EMK뮤지컬컴퍼니)

 

‘팬텀 장인’ 카이의 ‘팬텀’을 관람한 관객들은 “카이가 초연, 삼연에 이어 4연까지 나오는 데에는 그만한 이유가 다 있다.”, “세상을 구할 카마에스트로 목소리”, “카팬텀은 극을 이해하기 쉽게 도와주는 가이드 같았다.”, “카이는 팬텀 그 자체로 노래하고 연기하는 느낌” 등 극찬의 관람평을 남겼다.

 

카이가 맡은 ‘팬텀’은 천재적인 재능을 가졌으나 흉측한 얼굴을 가면 뒤에 숨기고 오페라극장 지하에서 유령처럼 숨어 지내는 외롭고도 슬픈 운명을 가진 비밀스러운 존재로 천상의 목소리를 가진 ‘크리스틴’에게 매료되어 사랑에 빠지게 되고 곤경에 처한 그녀를 지키려 하는 인물이다.

 

서울대에서 성악과 전공으로 학사-석사-박사를 수료한 클래식 엘리트 카이는 뮤지컬 ‘벤허’, ‘몬테크리스토’, ‘엑스칼리버’, ‘베르테르’ 등 대형 뮤지컬 작품의 타이틀롤을 맡으며 탄탄한 노래 실력과 몰입도 높은 연기로 많은 팬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그는 연극, 앨범, 라디오 DJ 등 다양한 분야를 넘나들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뮤지컬 ‘팬텀’은 아름답고 클래식한 음악과 화려한 무대, 관객의 심금을 울리는 스토리와 최정상급 뮤지컬 배우, 소프라노, 프리마 발레리나가 함께 선보이는 무대예술의 최절정을 보여주는 작품으로, 카이를 비롯해 박은태, 규현, 김소현, 임선혜, 이지혜, 신영숙, 주아, 에녹, 최성원, 김주원 등 내로라하는 대한민국 최고의 캐스트들과 함께 오는 6월 27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한다. 

 

문화저널21 이대웅 기자 goglglgl@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