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언스, 항암신약 ‘베나다파립’ 연구성과 발표

기존 PARP저해제 내성환자 대상 임상디자인 주목 받아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1/04/15 [11:39]

아이디언스, 항암신약 ‘베나다파립’ 연구성과 발표

기존 PARP저해제 내성환자 대상 임상디자인 주목 받아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1/04/15 [11:39]

기존 PARP저해제 내성환자 대상 임상디자인 주목 받아

“개발 진척현황, 관련 학회 통해 지속 발표할 예정”

 

일동홀딩스의 자회사 아이디언스는 미국암연구학회(AACR) 학술대회에서 표적항암제 ‘베나다파립(Venadaparib)’과 관련한 연구성과 및 임상 디자인을 포스터로 발표했다고 15일 밝혔다.

 

베나다파립은 파프(PARP) 저해 기전을 가진 정밀의료 기반의 표적치료항암제 신약후보물질로, 국가항암신약개발사업단과 공동개발을 추진한 바 있다. 현재는 다양한 암종을 대상으로 하는 1b/2a상 임상시험 ‘VASTUS’가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 일동제약그룹 사옥 전경. (사진제공=일동제약 그룹)  

 

VASTUS는 기존의 파프 저해제가 허가를 획득한 유방암‧난소암 뿐만 아니라 아직 다른 파프 저해제들이 치료 효과를 입증하지 못한 다수의 암종과 난치성 고형암 등 9개 환자군에서 적절한 용량과 효과를 탐색하는 바스켓 적응적 설계 임상 디자인을 채택하고 있다.

 

이번 포스터 발표에서는 기존 파프 저해제에 내성을 보인 환자를 대상으로 베나다파립의 효과를 살펴보는 9번 코호트 임상디자인이 주목을 끌었다. 

 

사측은 임상 설계의 근거로 다른 파프 저해제에 내성이 생긴 환자의 암세포를 포함한 내성 암세포주에 대해 베나다파립이 유효성을 보였다는 비임상 결과를 함께 제시했다고 설명했다.

 

아이디언스 관계자는 “VASTUS의 중간 결과를 반영해 베나다파립의 치료 효과를 확증할 수 있는 임상시험을 계획 중이며, 개발 진척현황을 올해 개최되는 미국임상종양학회(ASCO), 유럽종양학회(ESMO) 등 관련 학회를 통해 지속적으로 발표할 계획”이라 강조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