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철곤 오리온 회장, 前임원진과 법적 분쟁 휘말려

前임직원 3명, 담 회장 광복절 특사 반대 진정서 제출

박수민 기자 | 기사입력 2016/08/05 [16:40]

담철곤 오리온 회장, 前임원진과 법적 분쟁 휘말려

前임직원 3명, 담 회장 광복절 특사 반대 진정서 제출

박수민 기자 | 입력 : 2016/08/05 [16:40]

[문화저널21=박수민 기자] 담철곤 오리온그룹 회장이 전직 임원들과 법적 분쟁에 휘말렸다.

 

노컷뉴스 등 언론 보도에 따르면 지난 4일 심용섭 전 오리온 프로농구단 사장을 포함한 전직 임원 3명은 2일 청와대와 법무부에 담 회장의 광복절 특별사면을 반대하는 내용의 진정서를 제출하고, 담 회장의 비리와 관련해서도 형사소송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심 전 사장을 비롯한 전직 임원들은 진정서를 통해 “자신들은 담 회장과 이화경 오리온 부회장 부부의 사리사욕을 위한 비자금 조성 등에 이용만 당하다 검찰 조사 및 형사소송에서 사실을 진술했다는 이유로 억울하게 퇴직 당했다”고 주장했다.

 

또 “담 회장 부부가 임직원의 급여를 빌려 고급시계 등을 구입하고 갚지 않았으며, 회사 자산을 매각하면서 뒷돈을 챙기는 등 알려지지 않은 범죄행각이 많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담 회장이 개인비리와 횡령, 배임, 탈세 등 자신의 범죄를 감추기 위해 많은 임직원들에게 위증교사 등을 한 것으로 의심되는 사안에 대해 법적 판단을 받도록 민·형사소송을 제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오리온 측은 전직 임원들의 주장을 전면부인하고, 명예훼손 및 업무방해 등 민·형사상 소송을 통해 강력히 대응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담 회장은 지난 2011년 미술품 등을 법인자금으로 사들여 자택 장식품으로 사용하는 등 회삿돈 300억원을 횡령 및 유용한 혐의로 구속 기소돼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을 선고받았다.

 

sumin@mhj21.com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중국인 빠지고 질적 성장 이룬 '한국관광'
사회일반
중국인 빠지고 질적 성장 이룬 '한국관광'
방한 외래관광객 전년比 22.7% 감소 몽골, 카자흐스탄 관광객 30% 이상 고상장 이뤄 중동지역 비중 여행객 늘고, 체재기간 지방방문 증가 고무적 중국이 사드보복으로 한국여행 금지령을 내린 후 전체 방한 관광객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단독] 적십자사 '비프탈레이트 혈액백' 검토 안한다
저널21
[단독] 적십자사 '비프탈레이트 혈액백' 검토 안한다
대한적십자사의 혈액백 입찰을 두고 프레지니우스 카비와 GC녹십자가 경쟁하는 가운데, 국정감사 당시 녹십자라는 특정 업체를 밀어주는 발언을 한 양승조 보건복지위원장에 의혹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김연아 앞세운 ‘SKT 평창올림픽 광고’ 결국 광고 중단
산업/IT
김연아 앞세운 ‘SKT 평창올림픽 광고’ 결국 광고 중단
SK텔레콤이 ‘피겨 여제’ 김연아를 내세워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캠페인 광고’를 방영했다가 창피를 당하게 됐다. 특허청이 해당 광고를 부정경쟁행위로 판단, 광고 중단 시정권고를 내린 것이다. 공식후원사가 ...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미세먼지엔 커피보단 보리차(茶)
소비/트렌드
[알고먹자] 미세먼지엔 커피보단 보리차(茶)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서 건강을 염려하는 국민들이 늘고 있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는 폐쇄성 폐질환과 천식, 심장질환 등을 불러올 수 있기 때문에 마스크를 착용하고 물을 많이 마시는 등의 관리가 필수적이...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술인 듯 음료수인 듯’…1인가구가 만든 ‘과일·탄산주’ 열풍
소비/트렌드
‘술인 듯 음료수인 듯’…1인가구가 만든 ‘과일·탄산주’ 열풍
‘혼술족’ 및 ‘YOLO’ 힘입어 국내시장 정착술 못해도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 심리 ‘명중’다양한 주류 카테고리 확대 ‘포문’ 열기도  지난 2015년 ‘자몽에이슬’과 ‘부라더소다’ 등으로 시작된 과일리큐르(...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알바 '을질'에 한숨쉬는 고용주…손놓은 구직업체
사회일반
알바 '을질'에 한숨쉬는 고용주…손놓은 구직업체
최근 '알바추노' 때문에 골머리를 앓는 자영업자가 늘어나고 있다. 알바추노는 아르바이트생(이하 알바생)이 아무 예고없이 연락을 끓거나 잠적하는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신조어로, 각종 커뮤니티에서 자신의 알...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MJ포토] '시민들이 속탄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