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비대위원장 "부동산 안정시킬 희망 없으면 차라리 정책 포기하라"

강도훈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13:29]

김종인 비대위원장 "부동산 안정시킬 희망 없으면 차라리 정책 포기하라"

강도훈 기자 | 입력 : 2020/11/19 [13:29]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정부의 전셋값 대책을 놓고 “부동산 시장을 안정시킬 희망이 안 보이면 차라리 정책을 포기하라”고 꼬집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에서 “부동산 정책들이 원래 목표한 바를 달성한 적이 없다”면서 이같이 비판했다.

 

임대차법 개정이 빠진 것과 관련해서도 실망감을 드러냈다. 김 위원장은 “임대차 3법이 시행된지 100여 일 지났다. 부동산 시장은 초토화됐고 일부 지역 아파트는 작년 대비 2배 넘게 가격이 폭등했다”고 지적하면서 “집 있는 사람 없는 사람 모두에게 무차별적 규제를 난사하는 민심 역주행 부동산 악법을 철회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고 주장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전날 발언을 두고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정책실패를 자인하는 발언을 해 뭔가 잘못을 인정하나 싶었는데, 호텔 방을 전‧월세로 돌린다는 듣지도 보지도 못한 ‘호텔 찬스’로 혹세무민하는 것을 보고 실소를 금치 못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문화저널21 강도훈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임시연, '화려함 뽐내는 뷰티 디렉터'(맨오브더어쓰 202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