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중공업, 21일부터 유휴인력 400명 휴업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5/18 [15:48]

두산중공업, 21일부터 유휴인력 400명 휴업

성상영 기자 | 입력 : 2020/05/18 [15:48]

두산중공업이 이달 21일부터 유휴인력에 대한 휴업에 들어간다.

 

두산중공업은 18일 공시를 통해 재무구조 개선 등 자구안의 일환으로 2020521일부로 일부 유휴인력을 대상으로 휴업을 실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 경남 창원시 성산구 두산중공업 창원공장 정문.  ©문화저널21 DB / 자료사진

 

휴업 규모는 사업에 지장을 받지 않는 수준인 400여 명으로 전해졌다. 휴업 기간은 약 7개월가량이다.

 

회사 측은 다만 이번 휴업은 사업장 및 공장 단위의 조업중단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주 ‘빛의벙커’ 전시 지원 쿠폰으로 관람하세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