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지주, 신종자본증권 5000억 발행 성공

지난 7월 신종자본증권 5000억 발행에 이어, 5000억 추가 발행 성공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9/10/11 [09:29]

우리금융지주, 신종자본증권 5000억 발행 성공

지난 7월 신종자본증권 5000억 발행에 이어, 5000억 추가 발행 성공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9/10/11 [09:29]

지난 7월 신종자본증권 5000억 발행에 이어, 5000억 추가 발행 성공

신종자본증권 발행으로 우리금융지주 BIS 비율 45bp 상승

 

우리금융지주가 지난 7월 신종자본증권 5000억원을 발행한데 이어 이번에 추가로 5000억원을 발행하는데 성공했다. 이를 통해 우리금융지주는 두 번의 신종자본증권 발행으로 BIS비율 또한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금융지주는 5000억원 규모의 원화 신종자본증권(조건부자본증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

 

▲ 우리금융그룹 사옥 전경.(사진제공=우리금융그룹) 

 

이번에 발행된 채권은 5년 후 중도상황(콜옵션)이 가능한 영구채다. 발행금액은 5000억원으로 지난달 30일 실시한 수요예측에서 유효수요가 몰려 증권신고서 금액보다 2000억원이 증액됐다.

 

또한 발행금리는 3.32%로 결정됐다. 더욱이 지난 7월과 이번 신종자본증권 발행의 영향으로 6월말 대비 우리금융지주의 BIS비율은 45bp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최근 장기물에 대한 투자심리 약화에도 불구하고, 그룹의 실적 개선 및 지주 전환 효과에 대한 시장의 기대감으로 수요예측 참여금액이 신고금액의 약 2배에 이르는 등 성공적으로 발행됐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달 우리금융그룹은 손태승 회장의 주도하에 대만 푸본생명의 투자 유치를 통해 우리카드의 지주 자회사 편입에 따른 대기물량부담을 해소하고 상호주 매각을 통해 우리금융지주와 우리은행의 BIS비율을 개선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