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후보자 "사모펀드 지식이 없어, 구성·운영 관여 안해"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19/09/02 [16:38]

조국 후보자 "사모펀드 지식이 없어, 구성·운영 관여 안해"

최재원 기자 | 입력 : 2019/09/02 [16:38]

© 박영주 기자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2일 국회에서 청문회 대신 열리는 기자회견에서 펀드관련 질문에 "사모펀드에 대한 지식이 없어, 이번 청문회를 준비하면서 공부를 많이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조 후보자는 "민정수석이 되고 난 뒤 개별주식을 보유하는 것이 좋지 않다는 이야기를 듣고 펀드에 투자하면 되겠냐고 공식적인 질문을 했고, 펀드투자가 허용 가능하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투자처와 관련해서는 "블라인드 펀드이기 때문에 돈이 어디로 투자되는지 투자자에게 알려주니 않게 되어 있다"라고 했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