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미세먼지 ‘99.99% 제거’는 잘못…암웨이 등 2개사 과징금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19/03/13 [16:14]

미세먼지 ‘99.99% 제거’는 잘못…암웨이 등 2개사 과징금

최재원 기자 | 입력 : 2019/03/13 [16:14]

“바이러스와 미세먼지를 99.99% 제거”

“0.1㎛의 초미세 미립자까지 99.97% 제거”

 

공정거래위원회가 공기청정 제품의 실제 성능을 잘못 알린 2개 판매사업자 한국암웨이, 게이트비젼에게 시정명령 및 과징금 총 4억 1700만원을 부과했다고 13일 밝혔다.

 

공정위는 해당 광고들은 소비자의 일반적인 생활환경과 현격한 차이가 존재하는 극히 제한적인 실험 조건에서 확인된 것에 불과해 실험 결과만을 강조한 광고는 공기청정 제품의 실제 성능을 잘못 알릴 우려가 있어 위법하다고 판단했다.

 

공정위는 그간 기획조사를 통해 지난해 5월과 7월에 13개 공기청청기 제조·판매사의 공기청정 성능관련 부당 광고행위에 대해 시정조치 및 과징금 16억7600만원을 부과한 바 있다.

 

금번에 조치된 2개사는 추가로 조사해야 할 사항이 있어 올해 2월에 시정조치가 이뤄졌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곽사마 19/03/13 [16:31] 수정 삭제  
  거짓말이라는 타이틀은 아니죠~ 정확하게 어떤 환경에서 검증했는지에 대한 미고지에 따른 시정조치인데 거짓말이라뇨~~ 거짓말이 무슨뜻인지 모르는겁니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서영이앤티, 몬델리즈와 손잡고 디저트 독점판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