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먹자] 포화지방 덩어리…‘코코넛 오일’의 함정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8:02]

[알고먹자] 포화지방 덩어리…‘코코넛 오일’의 함정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10/11 [18:02]

일반적으로 식물에 함유돼 있는 지방은 ‘불포화지방산’으로, 우리 몸에 좋은 콜레스테롤 수치 HDL은 높여주고 혈액을 끈적하게 만드는 LDL은 낮춰준다. 때문에 올리브 오일이나 월넛 오일 등은 우리 몸에 좋다고 익히 알려져 있다.

 

그렇다면 연예인들이 다이어트를 위해 많이 먹는다고 유명세를 탄 ‘코코넛 오일’은 어떨까. 

 

단순하게 말하면 코코넛 오일은 돼지고기 비계 같은 ‘포화지방산’이기 때문에 많이 먹어봤자 좋을 것은 없다. 코코넛 오일을 많이 먹으면 다이어트는커녕 살이 찔 수 있다. 

 

한때 다이어트 식품으로 각광받았던 코코넛 오일, 우리가 잘못 알고 있는 효능들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짚어봤다. 

 

 (사진=image stock / 자료사진)  

 

우선 코코넛 오일의 효능을 홍보하면서 가장 많이 나온 이야기는 코코넛 오일의 포화지방은 중간사슬 지방산이기 때문에 다른 지방과 달리 체지방으로 축적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포화지방산은 육고기에 많이 함유된 긴사슬지방산과 식물 등에 함유된 중간사슬지방산 등으로 나뉘는데, 이중 우유지방이나 코코넛 오일 등에 함유된 중간사슬지방산은 물에 약간 용해되는 성질을 가지고 있고 흡수되면 간으로 직접 운반돼 쉽게 산화된다. 

 

각종 연구에서 중간사슬 지방산은 어지러움증을 개선해주고 간 기능에 장애가 있을 경우 좋은 에너지원으로 작용한다고 알려졌다. 하지만 여기에는 맹점이 있다. 

 

실제로 버터의 경우 코코넛 오일보다 더 짧은 사슬로 이뤄져 있다. 만일 코코넛 오일이 중간사슬 지방산이기 때문에 몸에 좋다고 한다면 버터는 코코넛 오일보다 더 몸에 좋기 때문에 꾸준히 먹어야 한다는 논리에 다다른다. 

 

이처럼 단순히 코코넛 오일이 중간사슬 지방산이기 때문에 좋다는 논리만을 믿고 코코넛 오일을 과도하게 먹는 것은 오히려 건강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코코넛 오일의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에 도움을 준다는 것도 잘못된 정보 중 하나다. 일반적인 지방은 1g당 9.2kcal, 코코넛 오일은 1g당 8.3kcal 수준이다. 이를 100g으로 환산하면 800kcal가 넘는다.

 

한때 코코넛 오일이 인기를 끌었을 때 식사를 하면서 코코넛 오일을 3스푼씩 꼬박꼬박 챙겨먹는 사람들이 있었다. 밥숟가락 하나의 양이 10~15g 정도인 것을 감안하면 한 숟가락에 80kcal~120kcal, 세 숟가락이면 240kcal~360kcal 정도다. 그 정도의 지방을 먹어 가면서 다이어트 효과를 기대한다는 것 자체가 넌센스라는 것이 전문가들의 공통된 반응이다. 

 

 (사진=image stock / 자료사진)    

 

기본적으로 포화지방은 과다섭취할 경우 혈중 콜레스테롤을 증가시켜 심혈관 질환을 유발하고 자칫하면 심근경색까지 불러올 수 있다. 하버드 공중보건대학 미헬스 교수 역시 강연을 통해 “코코넛 오일은 포화지방 비율이 80% 이상인데, 이는 돼지지방의 2배 이상”이라며 “순수한 독(毒)과 같다”고 지적한 바 있다.

 

미국심장협회 역시 지난해 “코코넛유의 포화지방 함량은 82%로 버터(63%), 육류지방(50%)보다 많다”는 점을 지적하며 포화지방 못지 않게 LDL을 증가시킨다고 경고했다.

 

때문에 몸에 좋다고 하더라도 코코넛 오일을 과도하게 많이 먹을 경우, 동물성 지방을 과도하게 먹는 것과 똑같은 효과를 불러와 비만이 될 수 있다. 코코넛 오일이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는 것 역시 아직까지 학계에서는 이렇다 할 정도의 연구결과가 나오지 않았다고 보고 있다. 

 

물론 코코넛 오일의 효능에 대해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맹신하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갖가지 지표와 연구결과, 그리고 전문가들의 입장은 하나같이 “코코넛 오일 역시도 기름”이라는 점을 기억해야 한다. 코코넛 오일은 절대로 내 살을 없애주는 마법의 기름이 아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보증조건 변경’…시중은행, 비대면 전세자금대출 ‘일시중단’
금융/증권
‘보증조건 변경’…시중은행, 비대면 전세자금대출 ‘일시중단’
15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 우리, NH농협, IBK기업은행을 비롯한 시중은행들의 비대면 전세자금대출이 중단됐다.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AI와 제약의 만남…“신약개발비용 10분의 1로 줄어들 것”
저널21
AI와 제약의 만남…“신약개발비용 10분의 1로 줄어들 것”
“희귀질환 치료제는 투자비 회수가 어려워 제약사들이 신약개발 우선순위에서 빼지만, AI 신기술을 신약개발에 접목하면 비용이 10분의 1정도로 줄어 희귀질환에 대한 연구도 가능할 것이다. 똑같은 비용으로 생...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전북대학교 총장 선거 두고 ‘잡음’
사회일반
전북대학교 총장 선거 두고 ‘잡음’
 전북대학교가 총장 선거를 앞두고 연일 ‘잡음’에 시달리고 있다. 먼저 논란이 된 것은 현 총장인 이남호 총장이 과거 선거공약에서 4년 단임을 약속해놓고 이번 총장선거에 재등장한 것을 두고 다른 후보자들의 반발...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차세대 여권 북한여권과 비슷(?)…"글쎄" 12월 최종 결정
사회일반
차세대 여권 북한여권과 비슷(?)…"글쎄" 12월 최종 결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 시안이 공개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외교부가 15일 공개한 여권시안은 지난 2007년 이들 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한 '여권 디자인 공모전' 당선작(서울대 디자인학부 김...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나경원 의원 문재인 대통령 향해 "촛불타령 그만해야"
정치일반
나경원 의원 문재인 대통령 향해 "촛불타령 그만해야"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촛불타령 그만하고 온 국민의 대통령으로 거듭나라”고 말했다. 나경원 의원은 “박근혜 정권의 잘잘못을 차치하고, 문재인 대통령은 이제 대한민국의 대통령”이라...
편집국21
썸네일 이미지
[끼적끼적] 국회로부터 날아든 국정감사 초대장
편집국21
[끼적끼적] 국회로부터 날아든 국정감사 초대장
문재인 정부의 사실상 첫 국정감사가 지난 10일부터 열리고 있다. 올해도 어김없이 국정감사장에서 제기된 이슈가 지면을 달구는 모습이다. 올해 국정감사는 시작 전부터 증인·참고인 목록에 대중에게 익숙한 두 이...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재벌총수 계열사 간 내부거래 '더 늘었다'
산업/IT
재벌총수 계열사 간 내부거래 '더 늘었다'
내부거래 총액, SK 42조8000억원→현대자동차 31조8000억원→삼성 24조원 순 공정거래위원회가 기업들의 내부거래 현황을 공개하고 압박에 돌입했다. 골자는 10대 기업의 ‘계열사 간 내부거래’가 크게 늘었다는 것인데, 대...
이주의 코스메틱
썸네일 이미지
[Weekly’s New, 10월 2주차] 이주의 코스메틱 신제품은?
이주의 코스메틱
[Weekly’s New, 10월 2주차] 이주의 코스메틱 신제품은?
셀레뷰, 어퓨, 나스, 휴메딕스, 어바웃미, 아토팜이 10월 둘째주 신제품을 출시했다. 이번 주에는 글리터와 펄을 담은 섀도우와 펄 블러셔&하이라이터, 매트한 타입의 립 펜슬, 유자향을 가득 담은 케어제품, 집중케...
편집국21
썸네일 이미지
[게시판뉴스] 靑 곰탕집 성추행 ‘삼권분립’ 발언에 강정마을은(?)
편집국21
[게시판뉴스] 靑 곰탕집 성추행 ‘삼권분립’ 발언에 강정마을은(?)
 “삼권분립 원칙에 맞지 않는다는 점을 양해해주시면 좋겠다” 12일 정혜승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의 청와대 ‘곰탕집 성추행’ 사건 국민청원에 대한 공식 답변이다. 정혜승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은 이날 청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오랜만의 불청객 ‘미세먼지’에 가린 N서울타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