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질 하이마트, 파견직에 욕하고 연차사용 강제해

교육진행하며 연차 사용하고 참석토록…회사 마음대로 연차 사용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9/18 [18:02]

갑질 하이마트, 파견직에 욕하고 연차사용 강제해

교육진행하며 연차 사용하고 참석토록…회사 마음대로 연차 사용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09/18 [18:02]

교육진행하며 연차 사용하고 참석토록…회사 마음대로 연차 사용

“인권위 조사 나오면 정직원이라고 해라” 입막음 논란까지

일부 지점장, 마음에 안드는 직원에 욕설하고 매장 강제이동시켜

 

롯데하이마트가 파견직인 브랜드 판매직원을 상대로 원치 않는 날에 강제로 연차를 사용하도록 강요하거나, 달에 한두번 진행되는 교육에 휴무를 사용하고 참석하도록 하는 등의 갑질을 일삼은 것으로 드러났다.

 

이외에도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과 역행하는 출퇴근 시간, 월차사용 제한, 정식업무와 무관한 업무 강요, 강제 매장이동 등의 부당함이 끊이질 않아 브랜드 판매직원들을 중심으로 불만의 목소리가 쏟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지난 15일 익명의 제보에 따르면 하이마트에서 근무하는 직원 A씨는 추석연휴가 시작되기 직전인 오는 21일에 강제로 연차를 올리라는 사측의 명령에 따라 원치도 않은 연차를 사용하게 됐다. 그런가 하면 정작 원하는 날에 쉬려고 하면 일이 많아서 안 된다는 이유로 연차사용을 제한한다.   

 

▲ 하이마트 매장 전경. © 박영주 기자

 

하이마트의 연차사용문제는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다. 또다른 제보자에 따르면 달에 한두번 진행되는 교육에 하이마트 정직원이 아닌 타브랜드 판매직원들은 따로 연차를 사용하고 교육에 참석해야 했다.  

 

이외에도 월차 제도를 하이마트 정직원만 사용할 수 있고 비정규직인 브랜드 판매직원들은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등 직원의 자유로운 휴가 사용을 막는 행태가 끊이질 않고 있다. 

 

출퇴근 시간과 관련해서도 불만의 목소리는 나온다. 현재 하이마트의 정식 근무시간은 마트점이 10시부터 로드샵이 10시30분부터지만, 대부분의 직원들이 9시나 9시30분부터 출근해 매장오픈 준비를 한다. 그럼에도 임금은 10시30분부터 출근한 것으로 집계해 매겨진다. 

 

퇴근시간 역시도 8시 퇴근으로 정해져있지만, 매장정리와 마감청소 등을 하고나면 9시 이전에 퇴근하는 경우는 하늘의 별따기다. 매장 제품 재고조사를 명목으로 새벽2시에 일과를 마치는 일까지 발생하고 있으며 연장근무에 대한 수당도 제대로 나오지 않아 사실상 ‘9 to 9’ 마저 지켜지지 않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러한 갑질이 지속되고 있지만 파견직 직원들은 하소연조차 하지 못하는 실정이다. 쓰레기통 비우기, 화장실 청소 등 정식업무와 관련 없는 업무를 몰아주는가 하면 마음에 들지 않는 직원에게 욕설을 퍼붓고 다른 매장으로 보내버리는 일까지 발생하고 있다. 때문에 대부분의 SA 직원들은 울며 겨자먹기로 부당한 대우를 참으며 업무에 뛰어들고 있다. 

 

반면 하이마트 지점장들은 개선안을 마련하기는커녕 “인권위에서 조사 나오면 다 정직원이라고 이야기하라”며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입을 막는 데만 급급한 모습이다. 

 

하이마트의 이같은 갑질에 청와대 청원게시판에는 ‘하이마트의 갑질을 고발한다’는 내용의 청원이 끊이질 않고 있다. 하지만 청원게시판에 글이 올라오더라도 바뀌는 것은 없고 오히려 내부자 색출에만 전념하고 있다는 것이 파견직 직원들의 하소연이다. 

 

일련의 의혹에 대한 하이마트 측의 입장을 듣기 위해 연락을 취했으나, 하이마트 관계자는 “확인해보겠다”는 말만 되풀이하며 명확한 답변을 내놓지는 않았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보증조건 변경’…시중은행, 비대면 전세자금대출 ‘일시중단’
금융/증권
‘보증조건 변경’…시중은행, 비대면 전세자금대출 ‘일시중단’
15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 우리, NH농협, IBK기업은행을 비롯한 시중은행들의 비대면 전세자금대출이 중단됐다.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AI와 제약의 만남…“신약개발비용 10분의 1로 줄어들 것”
저널21
AI와 제약의 만남…“신약개발비용 10분의 1로 줄어들 것”
“희귀질환 치료제는 투자비 회수가 어려워 제약사들이 신약개발 우선순위에서 빼지만, AI 신기술을 신약개발에 접목하면 비용이 10분의 1정도로 줄어 희귀질환에 대한 연구도 가능할 것이다. 똑같은 비용으로 생...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전북대학교 총장 선거 두고 ‘잡음’
사회일반
전북대학교 총장 선거 두고 ‘잡음’
 전북대학교가 총장 선거를 앞두고 연일 ‘잡음’에 시달리고 있다. 먼저 논란이 된 것은 현 총장인 이남호 총장이 과거 선거공약에서 4년 단임을 약속해놓고 이번 총장선거에 재등장한 것을 두고 다른 후보자들의 반발...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차세대 여권 북한여권과 비슷(?)…"글쎄" 12월 최종 결정
사회일반
차세대 여권 북한여권과 비슷(?)…"글쎄" 12월 최종 결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 시안이 공개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외교부가 15일 공개한 여권시안은 지난 2007년 이들 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한 '여권 디자인 공모전' 당선작(서울대 디자인학부 김...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나경원 의원 문재인 대통령 향해 "촛불타령 그만해야"
정치일반
나경원 의원 문재인 대통령 향해 "촛불타령 그만해야"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촛불타령 그만하고 온 국민의 대통령으로 거듭나라”고 말했다. 나경원 의원은 “박근혜 정권의 잘잘못을 차치하고, 문재인 대통령은 이제 대한민국의 대통령”이라...
편집국21
썸네일 이미지
[끼적끼적] 국회로부터 날아든 국정감사 초대장
편집국21
[끼적끼적] 국회로부터 날아든 국정감사 초대장
문재인 정부의 사실상 첫 국정감사가 지난 10일부터 열리고 있다. 올해도 어김없이 국정감사장에서 제기된 이슈가 지면을 달구는 모습이다. 올해 국정감사는 시작 전부터 증인·참고인 목록에 대중에게 익숙한 두 이...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재벌총수 계열사 간 내부거래 '더 늘었다'
산업/IT
재벌총수 계열사 간 내부거래 '더 늘었다'
내부거래 총액, SK 42조8000억원→현대자동차 31조8000억원→삼성 24조원 순 공정거래위원회가 기업들의 내부거래 현황을 공개하고 압박에 돌입했다. 골자는 10대 기업의 ‘계열사 간 내부거래’가 크게 늘었다는 것인데, 대...
이주의 코스메틱
썸네일 이미지
[Weekly’s New, 10월 2주차] 이주의 코스메틱 신제품은?
이주의 코스메틱
[Weekly’s New, 10월 2주차] 이주의 코스메틱 신제품은?
셀레뷰, 어퓨, 나스, 휴메딕스, 어바웃미, 아토팜이 10월 둘째주 신제품을 출시했다. 이번 주에는 글리터와 펄을 담은 섀도우와 펄 블러셔&하이라이터, 매트한 타입의 립 펜슬, 유자향을 가득 담은 케어제품, 집중케...
편집국21
썸네일 이미지
[게시판뉴스] 靑 곰탕집 성추행 ‘삼권분립’ 발언에 강정마을은(?)
편집국21
[게시판뉴스] 靑 곰탕집 성추행 ‘삼권분립’ 발언에 강정마을은(?)
 “삼권분립 원칙에 맞지 않는다는 점을 양해해주시면 좋겠다” 12일 정혜승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의 청와대 ‘곰탕집 성추행’ 사건 국민청원에 대한 공식 답변이다. 정혜승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은 이날 청와...
떡값 18/09/19 [21:30] 수정 삭제  
  명절 떡값 받을 명분이 없다 아이가 명분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오랜만의 불청객 ‘미세먼지’에 가린 N서울타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