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영화 '82년생 김지영' 주인공 역할에 정유미

마진우 기자 | 기사입력 2018/09/12 [16:28]

영화 '82년생 김지영' 주인공 역할에 정유미

마진우 기자 | 입력 : 2018/09/12 [16:28]

▲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숲)

 

소설 원작 영화 '82년생 김지영' 김지영 역할에 정유미 캐스팅이 확정됐다.

 

'82년생 김지영'은 어느날 갑자기 자신의 친정 엄마, 언니 등으로 빙의 된 증상을 보이는 30대 여성 김지영에 대한 이야기다.

 

정유미는 영화,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랑 받으며 어떤 인물이든 자신만의 방식으로 컬러링을 해온 배우로 이번 작품 또한 많은 관심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연출은 '자유연기'로 올해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아시아 단편 경쟁부문 작품상, 2018 미장센 단편 영화제 관객상 등을 받은 신임 감독 김도영이 맡는다.

 

배우 정유미를 타이틀 롤로 확정한 영화 '82년생 김지영'은 내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문화저널21 마진우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본격 탭댄스 영화 ‘스윙키즈’…메가박스 MX관 개봉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