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경복궁·창경궁 여름 야간 특별관람 개최

야간 특별관람 1일 최대 관람인원, 경복궁 4500명·창경궁 3500명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6/05 [12:01]

문화재청, 경복궁·창경궁 여름 야간 특별관람 개최

야간 특별관람 1일 최대 관람인원, 경복궁 4500명·창경궁 3500명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06/05 [12:01]

문화재청이 깊어지는 여름, 더위에 지친 심신을 달래고 한여름 밤 아늑한 고궁 정취를 만끽할 수 있도록 경복궁과 창경궁의 여름 야간 특별관람을 6월에서 7월까지 매월 2주간(3~4번째 주)씩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경복궁과 창경궁의 여름 야간 특별관람 기간은 6월17일부터 30일까지, 7월22일부터 8월4일이며 관람시간은 오후 7시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다. 

 

▲ 창경궁 명정전 야간 전경. (사진제공=문화재청)   

 

▲ 창경궁 양화당 야간 전경. (사진제공=문화재청) 

 

경복궁·창경궁의 야간 특별관람 예매를 하지 못한 경우에는 상시 야간관람이 가능한 덕수궁을 이용할 수 있다. 덕수궁은 오후 9시까지 관람 가능하며 월요일은 휴무다.

 

고궁 여름 야간 특별관람 1일 최대 관람 인원은 경복궁 4500명, 창경궁 3500명으로 일반인은 인터넷 예매만 가능하다. 만 65세 이상 어르신(경복궁 50매, 창경궁 50매)은 현장구매와 전화예매로 관람권을 구매할 수 있으며 외국인(경복궁 500매, 창경궁 300매)은 현장구매로만 관람권을 구매할 수 있다.

 

한복 착용자의 경우 경복궁은 하루 700명, 창경궁은 하루 300명에 한해 사전 인터넷 예매한 경우에만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사전 예매를 한 한복 착용자 무료입장 관람객은 관람 당일 올바른 한복을 착용한 후 본인확인을 할 수 있는 신분증을 지참하여 매표소에서 관람권으로 교환해야 한다.

 

6월과 7월 고궁 야간 특별관람 유료 관람권 및 한복 착용자 무료예매는 ‘옥션 티켓’과 ‘인터파크 티켓’에서 진행하며 6월 야간 특별관람은 6월8일 오후2시에, 7월 야간 특별관람은 7월 13일 오후2시에 시작한다. 

 

일반인 유료 관람권 예매는 1인당 4매, 한복 착용 무료 관람권 예매는 1인당 2매로 제한된다. 인터넷·전화 예매자는 관람 당일 매표소에서 예매자 본인 신분 확인 후 관람권을 배부 받아 입장하면 된다.

 

▲ 경복궁 경회루 야간 전경. (사진제공=문화재청)   

 

관람료는 경복궁이 3000원, 창경궁이 1000원으로 일반관람료와 같으며 무료관람은 국가유공자·장애인 각 50명에 한해 적용된다. 사전예매 없이 현장에서 국가유공자증과 장애인증을 제시하면 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다. 

 

여름 야간 특별관람 기간 중 경복궁 수정전과 창경궁 통명전에서는 아름다운 우리 전통가락을 담은 국악 실내악 공연이 오후 8시에 각각 진행된다. 다만, 경복궁과 창경궁 휴궁일인 월요일과 화요일은 공연이 열리지 않는다. 

 

이번 여름 야간 특별관람 전체 일정과 행사 내용은 경복궁 누리집과 창경궁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北 통해 재도약 꿈꾸는 롯데…‘일본색’ 걸림돌 되나
저널21
北 통해 재도약 꿈꾸는 롯데…‘일본색’ 걸림돌 되나
남북경협무드 조성되자 ‘북방TF’ 구성북한 발판삼아 중국에서의 판세 뒤집을까 최근 ‘남북정상회담’ 등 남과 북의 경제협력 무드가 조성되면서, 현대그룹을 비롯한 롯데그룹과 KT그룹 등이 ‘북방TF’를 구성하...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세금 34조원 입찰 '원칙' 버리고 눈 감은 서울시
금융/증권
세금 34조원 입찰 '원칙' 버리고 눈 감은 서울시
서울시금고 입찰 경쟁 당시 신한은행‘전산사고 이력’ 일부 누락서울시·신한은행 서로 입장 달라 우리은행이 104년 동안 독점 운영해왔던 서울시금고 운영권이 지난달 치열한 입찰경쟁을 통해 신한은행에게 돌아갔...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박근혜 일가와 함께해온 녹십자 ‘끈끈한 인연’
저널21
박근혜 일가와 함께해온 녹십자 ‘끈끈한 인연’
박근혜 정부 당시 추진된 ‘화평법(화학물질 등록·평가법) 배제안’으로 톡톡히 수혜를 입었던 녹십자가 문재인 정부 들어 강화된 화평법에 주춤하는 모양새다.  화학물질에 대한 안전성 및 유해성 평가를 기업의 의...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한국당, 중앙당 해체 선언…김성태, 청산TF 위원장 맡기로
정치일반
한국당, 중앙당 해체 선언…김성태, 청산TF 위원장 맡기로
자유한국당이 당 혁신비상대책위원회 구성을 위한 위원회와 당의 질서 있는 해체·혁신을 위한 '구태청산 TF'를 가동하기로 했다. 여기에 바꾼지 1년이 넘은 당명도 교체될 예정이다. 김성태 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겸...
건강/제약
썸네일 이미지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더 많이 검출돼
건강/제약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더 많이 검출돼
필립모리스의 ‘아이코스’를 비롯해 BAT코리아의 ‘글로’, KT&G의 ‘릴’ 등의 궐련형 전자담배에서 일반담배보다 더 많은 양의 타르가 검출됐다. 전자담배가 일반담배보다 덜 위험하다고 홍보해온 업체들로서는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최저임금 강탈(?)…노동계 목소리 낮춰야
저널21
최저임금 강탈(?)…노동계 목소리 낮춰야
지난달 28일 상여금과 복리후생 비용이 최저임금에 포함되도록 하는 최저임금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날 서있던 인상폭이 진정국면에 접어든 것이다. 하지만 노동계의 반발은 생각보다 거세다. 전국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궁 야간특별관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모여라 붉은악마 광화문으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