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통합 리더십’ 부재에 흔들리는 국민의당 지도부

송가영 기자 | 기사입력 2017/12/06 [08:21]

안철수 ‘통합 리더십’ 부재에 흔들리는 국민의당 지도부

송가영 기자 | 입력 : 2017/12/06 [08:21]
(사진=문화저널21 DB) 

 

당은 예산 심사, 당대표는 통합 행보…엇박자나는 지도부

호남SOC예산 적다는 목소리도…의리 지킨다던 공약 실종

 

국민의당이 내년도 예산 협상에서 캐스팅보트의 진면목을 발휘했지만,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리더십은 어디에도 보이지 않았다.

 

내년도 예산 처리를 앞두고 긴장감이 최고조에 달했던 지난달 30일 안 대표는 서울에 없었다. 대구경북(TK)을 지지 기반으로 하는 바른정당과 장기적인 통합 플랜을 구축하기 위해 대구, 포항 등을 찾아 여론을 수렴했다. 

 

당 대표의 부재 속에 호남 SOC예산은 국회에 남은 원내지도부 손에 전부 맡겨졌다. 이들은 법정시한을 넘겨서 마련된 협상테이블에서 더불어민주당과 협조를 약속하고 1억3천만원 이상의 예산을 받아냈다. 

 

그러나 당 내부에서는 내년 지방선거에서 표심을 이끌어오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예산이라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안 대표가 예산정국 도중에 꺼낸 바른정당과의 통합 이야기 때문에 호남이 완전히 등을 돌렸는데, 이러다가 내년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에 자리를 전부 내주는 것이 아니냐는 불안한 분위기까지 흐르고 있다. 

 

국민의당은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호남홀대론'에 목소리를 높이며 지지율 끌어모으기에 집중해 왔다. 기회가 닿을 때마다 "문재인 정부를 만들어준 호남을 위한 SOC예산을 기대한다"며 압박했다.

 

그만큼 국민의당이 호남의 지지 기반 확립을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었는데 여기에 안 대표가 찬물을 끼얹었다. 

 

내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외연확장을 위해 중도세력을 결집해야 한다는 명목으로 '중도통합론'을 내세웠고, 그 대상으로 비교섭단체가 된 바른정당을 지목한 것이다.

 

당의 주축인 호남중진 의원들이 즉각 반발했다. 이념·노선도 맞지 않는 당과 통합을 추진한다는 것도 앞뒤가 안맞는데, 국정감사와 예산이 겹치는 시점에 꺼내드냐는 지적을 쏟아냈다.

 

원내지도부는 상황을 수습하기 위해 의원총회를 소집하고 끝장토론까지 벌였지만 별다른 결과를 내지 못했고, 안 대표의 행보에 내홍은 깊어지고만 있다.

 

안 대표가 통합 이야기로 당을 흔들어 놓고도, 이번 예산 정국에서 호남 SOC예산을 가져오는데 어떤 역할도 하지 않았다. 당을 통합시키기커녕 분열을 맞고 있는 사태를 바라보기만 하고 있다.

 

지금의 국민의당은 바른정당과의 통합에 몰두하는 안 대표의 행보때문에 호남 지지율은 최저치를 기록했고, 내년 지방선거 결과를 비관하는 분위기까지 형성됐다.

 

통합을 추진하기도 전에 사분오열되는 위기에 놓인 당에서 안 대표는 "반대할 거라면 나가라"는 식의 '마이웨이' 태도로 일관하는 것보다, 당대표로 취임하며 밝혔던 '통합의 리더십'을 먼저 발휘해야 할 시점이다.

 

문화저널21 송가영 기자 song@mhj21.com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커지는 ‘라돈침대’ 공포…분노한 소비자들 “회수부터 하라”
저널21
커지는 ‘라돈침대’ 공포…분노한 소비자들 “회수부터 하라”
음이온을 발생시키는 것으로 알려졌던 대진침대에서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되면서 ‘라돈침대’ 공포가 커지고 있다. 이에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는 ‘라돈침대 문제해결을 위한 간담회’가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갑질의 온상 ‘롯데’…협력업체 직원 5명 죽음에도 나몰라라
저널21
갑질의 온상 ‘롯데’…협력업체 직원 5명 죽음에도 나몰라라
문재인 정부가 권력형 적폐를 청산하겠다고 예고한 가운데, 롯데그룹의 계열사들이 협력업체들에게 상식 이하의 ‘갑질’을 저질러 온 것으로 알려져 파장이 커지고 있다. 17일 추혜선 정의당 의원은 피해를 입은 협...
알고먹자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다이어트 식품 가르시니아, 부작용도 신경써야
알고먹자
[알고먹자] 다이어트 식품 가르시니아, 부작용도 신경써야
다이어트 열풍이 불면서 ‘가르시니아 캄보지아’ 추출물을 함유한 건강기능식품들이 쏟아지고 있다. 가르시니아 캄보지아의 껍질에서 추출한 물질은 HCA(Hydroxycitric acid)인데, 이 물질이 혈액 내 당을 지방으로...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콩나물이라 불리던 ‘에어팟’…이어폰을 진화시키다
산업/IT
콩나물이라 불리던 ‘에어팟’…이어폰을 진화시키다
최근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 소비자들의 가장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는 제품은 ‘에어팟’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더불어 블루투스 이어폰이 등장한 후 반무선이나 넥밴드 형태가 주를 이뤘지만, 에어팟은 ...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공공노조, 대한항공 노조에 "조씨 일가와 함께 가라"
사회일반
공공노조, 대한항공 노조에 "조씨 일가와 함께 가라"
4년 전 조현아의 땅콩갑질서 지켜주지 않았던 대한항공 노조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대한항공 노조, 자기 성찰이나 하길” 비판 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이하 공공운수노조)이 박창진 사무장을 제명한 대한항...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北, 핵실험장 폐기 선언…되짚어보는 핵개발의 역사
정치일반
北, 핵실험장 폐기 선언…되짚어보는 핵개발의 역사
지난해 말까지 핵실험을 강행하고 미사일을 발사해왔던 북한의 풍계리 핵실험장이 오는 23~25일 외신들이 지켜보는 앞에서 역사 속으로 사라진다. 북한의 핵실험도 사실상 중단조치에 들어갔다는 분석이 다수인 가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MJ포토] 3차 촛불집회 준비하는 대한항공 직원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