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국관광공사, 중국 최대관광박람회 '중국국제여유교역회' 참가

신광식 기자 | 기사입력 2017/11/15 [15:10]

한국관광공사, 중국 최대관광박람회 '중국국제여유교역회' 참가

신광식 기자 | 입력 : 2017/11/15 [15:10]

한국관광공사가 중국 최대 관광박람회인 ‘중국국제여유교역회’(CITM, China International Travel Mart)에 대규모 한국관광홍보 판촉단을 이끌고 참가한다.

 

오는 17일부터 3일간 개최되는 ‘중국국제여유교역회’는 공사를 비롯해 한국의 주요 15개 지자체 및 기관이 참가한다.

 

한국관광공사는 한중 관계 개선 분위기를 활용해 고품질 방한상품 개발, 평창동계올림픽 홍보와 개별여행 확대 등을 위한 마케팅에 총력을 기울여 침체된 중국 방한관광시장 분위기를 일신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이번 박람회에 서울 핫플레이스 및 야경, VIP 뷰티여행 등 중소 고급단체 유치를 위한 22개 프리미엄상품을 중국 여행업계에 소개하여 향후 방한관광상품 품질이 대폭 개선될 수 있도록 유도한다.

 

또한 3개월 앞으로 다가온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를 위하여 한국관 내 스키점프대 모형을 설치하고 올림픽과 연계한 중국관광객 유치 촉진을 위한 미니설명회, 올림픽 선호 종목 투표 등 다양한 이벤트 행사를 진행한다.

 

중국국제여유교역회는 전시면적 50,000㎡, 2,400여개 부스가 설치되는 중국 최대 국제관광박람회로 한국관은 22개 부스(198㎡)로 운영된다. 17일부터 18일까지는 관광, 항공, 호텔 등 업계 종사자 중심의 참관 및 비즈니스 상담이 실시되고, 19일은 일반 관람객에게도 개방된다.

 

문화저널21 신광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편견 깬 클래식한 남자들 ‘필하모닉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