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터미널 백화점, 롯데 품에 안겼다…롯데-신세계 5년 분쟁 ‘종결’

대법원, 롯데 ‘최종승소’ 판결…신세계 “법원 판결 존중”
신세계 증축 매장 문제 남아있어…롯데-신세계, 다시 협상 테이블로

박수민 기자 | 기사입력 2017/11/14 [11:21]

인천터미널 백화점, 롯데 품에 안겼다…롯데-신세계 5년 분쟁 ‘종결’

대법원, 롯데 ‘최종승소’ 판결…신세계 “법원 판결 존중”
신세계 증축 매장 문제 남아있어…롯데-신세계, 다시 협상 테이블로

박수민 기자 | 입력 : 2017/11/14 [11:21]

대법원, 롯데 최종승소판결신세계 법원 판결 존중

신세계 증축 매장 문제 남아있어롯데-신세계, 다시 협상 테이블로

 

인천종합터미널에 위치한 백화점 영업권이 결국 롯데 품에 안기게 됐다. 법원이 롯데의 손을 들어주면서, 5년 간 법정 공방을 벌여온 롯데와 신세계의 분쟁이 종지부를 찍게 된 것이다,

 

대법원 3부(주심 김재형 대법관)는 14일 신세계가 인천광역시와 롯데인천개발을 상대로 제게한 ‘인천종합터미널 부지 소유권 이전 등기 말소 청구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패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대법원은 인천시가 터미널 매각 당시 다른 업체들에게도 동일한 매수 참여 기회를 부여했으므로, 롯데에만 특혜를 준 것으로 볼 수 없다고 판단했다. 이는 1·2심 법원 판결과 같은 의견이다.

 

현재 인천종합터미널에는 신세계백화점이 1997년부터 20년 장기임대 계약을 맺고, 영업을 이어오고 있다. 그런데 2012년 9월 롯데가 인천광역시로부터 인천종합터미널 부지(7만7815㎡)및 건물 일체를 9000억원에 매입하면서 롯데와 신세계간의 줄다리기가 시작됐다.

 

당시 신세계는 “인천시 측이 더 높은 가격에 터미널을 팔 목적으로 롯데와 접촉했으며, 비밀리에 사전실사·개발안 검토 기회를 부여하는 등 특혜를 줬다”며 인천시와 롯데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그러나 1·2심 법원은 롯데의 손을 들어줬고, 이를 받아들이지 못한 신세계는 대법원 상고까지 진행했다. 당초 신세계가 인천시와 맺은 신세계백화점 인천점 임차계약 만료 시점은 오는 19일로 예정됐다. 

 

롯데 측은 지정된 날짜에 맞춰 영업장을 비워달라고 요구했지만 신세계는 “대법원 판결이 나올 때까지는 나갈 수 없다”고 맞대응했다. 하지만 이번 대법원 판결까지 롯데의 손을 들어주면서, 신세계는 꼼짝없이 알짜배기 점포를 철수해야 하는 처지에 놓이게 됐다, 신세계백화점 인천점은 연 매출 8000억원대로 강남점과 센텀시티점, 본점에 이은 매출 4위 점포다.

 

이와 관련해 신세계 측은 “대법원 판결을 존중한다”는 입장이다. 또 고객과 협력회사·사원, 직영사원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롯데 측에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다.

 

다만, 아직 문제가 전부 해소된 것은 아니다. 신세계는 2011년 1450억원을 투입, 해당 터미널 부지에 1만7520㎡의 매장 증축과 함께 자동차 870여대를 수용할 수 있는 주차타워도 건축했다. 

 

새로 증축한 매장 면적이 전체 매장의 27%에 이르는데, 신세계는 이를 인천시에 기부채납하는 조건으로 2031년까지 20년간 임차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때문에 증축한 매장과 주차타워는 앞으로 14년간의 영업기간이 남아있어, 대법원 판결과는 별도로 롯데와 신세계 두 백화점은 다시 협상 테이블에 앉아야 할 것으로 보인다.

 

문화저널21 박수민 기자 sumin@mhj21.com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현대홈쇼핑, 김석원·윤원정 부부와 협업 브랜드 ‘A&D' 론칭
소비/트렌드
현대홈쇼핑, 김석원·윤원정 부부와 협업 브랜드 ‘A&D' 론칭
내년 ‘A&D’ 총매출 500억원 목표‘J BY’·패션 PB와 함께 프리미엄 트렌드 선도  현대홈쇼핑이 패션 브랜드 확대에 속도를 낸다. 국내 정상급 디자이너와의 협업을 통해 프리미엄 패션 브랜드 라인업을 강화하기 위한...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35년 만에 ‘사람’ 버리고 ‘캐릭터’ 선택한 빼빼로
소비/트렌드
35년 만에 ‘사람’ 버리고 ‘캐릭터’ 선택한 빼빼로
 빼빼로데이를 앞두고 빼빼로가 35년 만에 사람이 아닌 캐릭터를 광고 모델로 발탁해 눈길을 끈다. 롯데제과는 11월 11일 빼빼로데이를 앞두고 빼빼로의 광고모델로 카카오IX의 인기 캐릭터 브랜드 카카오프렌즈를 적용,...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증자를 하든지 매각을 하든지’…MG손보, 경영정상화 촉구
금융/증권
‘증자를 하든지 매각을 하든지’…MG손보, 경영정상화 촉구
MG손해보험의 경영정상화가 올해 하반기 손보업계의 최대 이슈가 될 것으로 보인다.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MG손해보험지부(이하 노조)가 MG손보의 사실상 대주주인 새마을금고중앙회에 조속한 경영정상화를 요...
문화
썸네일 이미지
‘국내 최대’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다음달 개막
문화
‘국내 최대’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다음달 개막
국내 최대 규모의 단편영화제인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ASIFF)가 다음달 1일부터 6일간 서울 씨네큐브 광화문과 CGV피카디리1958에서 열린다. 올해로 16회를 맞은 이번 영화제에는 경쟁부문 출품 공모에 123개국 58...
자동차
썸네일 이미지
확 바뀐 '제네시스 G70'…12.3인치 3D 클러스터 등
자동차
확 바뀐 '제네시스 G70'…12.3인치 3D 클러스터 등
운전자 눈 인식, 주행정보 입체로 구현스마트 전동식 트렁크, 공기 청정 모드 등 신규 적용19인치 스포츠 휠 추가, 기존 18인치 휠 컬러 개선  제네시스가 17일 12.3인치 3D 클러스터 등을 새롭게 적용한 2019년형 G70을 출시하...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골든브릿지투자증권, 기관경고에 인수는 ‘깜깜’
금융/증권
골든브릿지투자증권, 기관경고에 인수는 ‘깜깜’
15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금감원은 지난달 열린 제재심의위원회에서 골든브릿지투자증권에 기관경고 조치를 결정했다. 금감원 뿐만 아니라 금융위원회는 오는 24일 개최되는 정례회의에서 골든브릿지투자증권에 대한 ...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BHC 가맹점協 배제 국감서 질타… 김상조 “을 협상력 높여야”
소비/트렌드
BHC 가맹점協 배제 국감서 질타… 김상조 “을 협상력 높여야”
유명 치킨 프랜차이즈 BHC가 최근 울산의 한 가맹점에 계약해지를 통보한 것과 관련해 김상조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이 “갑을관계를 해소하려면 을들의 협상력을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페이백·불법대출…농협중앙회 답 없는 ‘모럴 헤저드’
금융/증권
페이백·불법대출…농협중앙회 답 없는 ‘모럴 헤저드’
농협중앙회, 임직원 대상 0%대 금리 주택구입자금 대출 지역농협조합에 대한 감사 체계 부실, 고객 돈 횡령 사건 낳아 캐나다 210억 불법대출 의혹 관련 세무조사 진행   우리나라 ...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보증조건 변경’…시중은행, 비대면 전세자금대출 ‘일시중단’
금융/증권
‘보증조건 변경’…시중은행, 비대면 전세자금대출 ‘일시중단’
15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 우리, NH농협, IBK기업은행을 비롯한 시중은행들의 비대면 전세자금대출이 중단됐다.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유튜브 탄압 중단’ 유튜브로 생중계 하는 보수단체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