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드보복에 암울한 현대기아차, 내수가 살렸다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7/10/10 [17:34]

사드보복에 암울한 현대기아차, 내수가 살렸다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7/10/10 [17:34]
▲ 현대자동차 빌딩 외관 (사진=문화저널21 / 자료사진)   

 

현대차 국내판매 43.7% 증가, 해외판매 1.3% 감소

기아차 국내판매 25.4% 증가, 해외판매 3.6% 증가

누적판매는 현대차 6.0%, 기아차 6.1% 감소해 ‘고전’

 

현대기아자동차의 내수판매실적이 호조를 보이면서 중국의 경제적 보복에 따른 손해가 일부 메워졌지만, 누적판매실적으로는 전년동기 대비 6% 가량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기아차가 10일 공개한 ‘2017년 9월 판매실적’에 따르면, 현대차와 기아차 모두 해외공장판매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우선 현대차는 이번 9월 국내에서 5만9714대, 해외에서 34만1281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해 9월과 비교했을 때, 해외판매는 1.3% 감소했지만 국내판매는 43.7%가 증가한 것으로 전체판매량이 3.5% 증가한 것이다. 

 

국내에서는 그랜저가 1만1283대(하이브리드 2334대 포함) 판매되며 1만대 판매 고지를 재탈환했고, 아반떼가 7078대, 쏘나타(하이브리드 444대 포함)가 6424대 등 전년대비 69.9% 증가한 2만7108대가 팔렸다. 

 

이번 달부터 본격판매에 돌입하는 G70은 프리미엄 세단으로는 이례적으로 계약 첫날에 2100여대를 돌파하고, 일주일 만에 누적계약 3천대를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소형SUV인 코나는 7월 출시 이래 최대 판매실적을 경신했다.   

 

하지만 누적판매량 수치에서는 고전을 면치 못했다. 현대차는 이번년도 총 327만506대를 판매했는데 이는 전년대비 6.0% 감소한 수준이다. 이런 결과는 사드배치로 인한 중국의 경제적 보복으로 해외공장판매가 10.4%나 감소한데 따른 것이다. 

 

▲ 기아차 9월 실적표 (사진제공=현대기아차)   

 

기아차도 비슷한 모습을 보였다. 기아자동차는 이번 9월 국내에서 4만8019대, 해외에서 20만 4235대를 판매해 국내판매가 25.4%, 해외판매가 3.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드보복의 여파로 해외공장판매는 15.2% 감소했지만 국내공장 수출이 43.7% 증가하면서 전체 해외판매가 3.6% 증가한 것이다. 

 

반면 전체 누적판매량은 전년대비 6.1% 감소해 총 201만1392대를 기록했다. 국내판매는 38만8500대로 전년대비 2.0% 감소했으며, 해외판매는 162만2892대로 전년대비 7.1% 감소했다. 

 

차종별로는 국내에선 쏘렌토가 1만16대로 월간판매 1만대를 돌파했고, 카니발이 6011대, 스토닉 1932대, 모하비 1205대를 기록하며 RV모델 판매가 큰폭으로 증가했다. 해외에선 스포티지가 3만7746대로 최대 판매 차종에 이름을 올렸고, K3가 2만8793대, 프라이드가 2만4760대, 스토닉이 7355대 등을 기록했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작년 9월에는 추석연휴에 파업까지 겹치며 근무일수가 짧았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이번년도 내수판매실적이 좋은 것”이라며 “남은기간 동안에도 부정적 대외변수들로 인해 쉽지않은 영업환경이 이어지겠지만, 위기극복을 위해 역량을 결집하고 상품경쟁력 강화와 함께 수익성 개선을 최우선을 삼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갑질 하이마트, 파견직에 욕하고 연차사용 강제해
저널21
갑질 하이마트, 파견직에 욕하고 연차사용 강제해
롯데하이마트가 파견직인 브랜드 판매직원을 상대로 원치 않는 날에 강제로 연차를 사용하도록 강요하거나, 달에 한두번 진행되는 교육에 휴무를 사용하고 참석하도록 하는 등의 갑질을 일삼은 것으로 드러났다. 이...
자동차
썸네일 이미지
계속되는 '의문사' 한국타이어 조현범 사장 국감장 나올까
자동차
계속되는 '의문사' 한국타이어 조현범 사장 국감장 나올까
해마다 노동자 사망하는 한국타이어 공장, 안정성 의혹 제기문재인 대통령의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에 정면 배치돼조양래 회장 증여세 회피 꼼수 등 의혹 많아 다음 달에 있을 국정감사를 앞두고 재계가 긴장하고...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남녀갈등③] 남자답게 여자답게…성차별 대한민국
저널21
[남녀갈등③] 남자답게 여자답게…성차별 대한민국
대한민국은 성차별이 심각한 나라다. 여성과 남성으로 나뉘어 성별갈등을 빚는 것은 어느새 심각한 수준에 이르렀고 혐오가 혐오를 낳는 악순환이 반복되고 있다.   실제로 한국언론진흥재단 미디어연구센터가 여성·...
편집국21
썸네일 이미지
[끼적끼적] 망가져버린 사법부 70주년
편집국21
[끼적끼적] 망가져버린 사법부 70주년
지난 13일은 사법부 창립 70주년을 맞이한 날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대법원에서 열린 기념식을 찾아 “지난 정부 시절의 사법농단과 재판거래 의혹은 반드시 규명되어야 하며 만약 잘못이 있었다면 사법부 스스...
문화
썸네일 이미지
부산국제영화제 문 활짝 열어줄 영화 8편
문화
부산국제영화제 문 활짝 열어줄 영화 8편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오픈 시네마(Open Cinema)상영작을 다음달 5일부터 12일까지 영화의 전당 야외 특별 상영장에서 선보인다. 부산국제영화제 섹션 중 하나인 오픈 시네마는 작품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신작 및 국제적...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유라시아철도 훈풍에 ‘찬물’ 끼얹은 코레일
사회일반
유라시아철도 훈풍에 ‘찬물’ 끼얹은 코레일
남북관계 개선에 따라 유럽으로의 철도 연결이 실현될 수 있다는 기대가 커지는 가운데, 최대 철도공기업 한국철도공사(코레일)이 스스로 찬물을 끼얹은 상황이 연출되고 있다....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예장 재판국원 교체에…명성교회 김삼환 목사 "마귀가.." 논란
사회일반
예장 재판국원 교체에…명성교회 김삼환 목사 "마귀가.." 논란
예장 재판국원 교체 다음날 13일 설교에서 '마귀' 발언김삼환 목사 "교회에..저주와 멸망 가져다준 그들 잊으면 안 돼"  '편법세습'으로 비난을 받고 있는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가 세습을 반대하는 목소리에 &...
건강/제약
썸네일 이미지
잇따른 악재에 업계로 향하는 칼날…긴장하는 제약업계
건강/제약
잇따른 악재에 업계로 향하는 칼날…긴장하는 제약업계
세무당국이 최근 제약업계를 상대로 전방위적인 세무조사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져 업계가 긴장하고 있다. 일부 제약업체에 대해서는 오너 비자금, 탈세 정황을 포착하고 강도 높은 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
경제일반
썸네일 이미지
‘무노조’ 포스코, 금속노조 출범에 ‘대항노조’ 의혹
경제일반
‘무노조’ 포스코, 금속노조 출범에 ‘대항노조’ 의혹
30년 가까이 사실상 ‘무노조 사업장’으로 머물렀던 포스코에 전국금속노동조합 산하 조직 출범이 초읽기에 들어가면서, 회사 측이 이른바 ‘대항노조’를 만들려고 시도한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설립 알리는 한대정 금속노조 포스코지회장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