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현대차 정몽구 회장, 국회소환 '초읽기'…급발진 해명 나올까
박용진 의원, 정몽구 회장 국정감사 증인소환…급발진 원인 집중추궁할 듯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  2017/09/15 [10: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몽구 현대자동차 그룹 회장 (사진=박영주 기자 / 자료사진)  

 

박용진 의원, 정몽구 회장 국정감사 증인소환…급발진 원인 집중추궁할 듯

‘세타2엔진’ 리콜 과정서 美엔 꼼꼼한 매뉴얼 배포, 국내엔 1장짜리 문건만

 

대기업 총수들을 상대로 한 국정감사 증인신청이 줄을 잇는 가운데,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현대기아차 급발진의 원인으로 꼽히는 세타2엔진 결함에 대한 추궁을 위해 정몽구 현대자동차 그룹 회장을 증인으로 소환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고령의 정 회장을 불러 윽박지르기식 국정감사를 진행하는 것이 사실상 국회의원들의 ‘갑질’이 아니냐는 우려도 있지만, 현대차에서 국내 소비자들을 상대로 급발진 사태에 대한 대책을 제대로 내놓지 않은 상황에서 총수의 국정조사 출석을 막을 근거는 희박해 보인다. 

 

14일 의원실에 따르면 박용진 의원은 오는 10월에 있을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 현대차그룹 정몽구 회장을 증인으로 신청했다. 

 

박 의원은 대정부질문에서 현대차가 세타2엔진 리콜 진행 과정에서 미국 소비자와 한국 소비자를 차별했다며 “현대차는 (엔진 문제가) 안전과 직결된 사안임에도 우리 국민을 미국 국민과 차별하고 있다. 국토부 역시도 현대차가 같은 사안을 다르게 처리하는데도 조치하지 않는 무능함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일침을 놓았다. 

 

박 의원에 따르면 현대차는 미국에서 2015년 47만대, 2017년 130만대로 총 두차례에 걸친 세타2엔진 리콜계획을 발표하고 이 과정에서 ‘현대 쏘나타 GDI 엔진결함 리콜 캠페인’이라는 제목의 10장짜리 문건과 ‘리콜 모범 운영가이드’라는 15장짜리 문건을 배포했다.

 

여기에는 “딜러는 해당 차량이 점검이나 수리를 위해 판매점에 도착할 때마다 리콜 캠페인을 수행해야 한다”. “현대차는 안전한 리콜 점검을 충실히 수행하고 필요시 엔진을 교체한다”는 내용의 권고사항과 함께 점검결과, 서비스 절차 등이 사진과 함께 상세히 기록돼 있었다. 

 

하지만 현대차는 국내 소비자들에겐 제대로 된 리콜 운영 가이드라인을 제시하지 않았다. 무엇보다 소비자들이 확보할 수 있는 자료가 없고, 그나마 국토부가 현대차로부터 받은 ‘세타2 GDI 엔진 시정조치 점검방법’이라는 문건도 1장짜리 문건에 불과하다. 

 

현대자동차 측에서 우리 국민과 미국 소비자들에게 차별적 태도를 보이는 것에 대해 현대자동차 총수로부터 직접 의견을 듣겠다는 것이 박 의원의 주장이다. 

 

임원급이 답변하면 될 일이라는 지적도 있지만, 기업 총수가 직접 국회에 출석해 입장을 밝히고 재발방지를 약속하지 않는 이상은 현대자동차의 몽니를 막을 방법은 없다는데 무게가 실리고 있다.  

 

박 의원은 “현대차에서 세타2엔진 점검을 받고 이상 없음 판정을 받았음에도 엔진결함이 발생했다는 민원이 빈번하게 들어오고 있다”며 미국 국민들에게는 꼼꼼한 리콜을 시행하면서 우리 국민들에게는 제대로 된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 것이 적절치 않다고 지적했다.

 

일각에서는 현대차가 의도적으로 정보를 공개하지 않고 있다는 지적과 함께, 산타페나 소나타 급발진 사태를 현대차 사측에서 묵인하고 있다는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국토부가 현대차의 리콜이 어떤 방식으로 진행되는지 구체적으로 점검하지 않고, 리콜 실시 후 반년이 지나도록 적정성 검사도 끝내지 못한 것은 사실상 직무를 내팽개친 것이나 다름없다는 지적이 나오면서 국토부 차원에서 현대자통차를 향한 전방위적 압박에 나설지 여부도 주목된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인터뷰
이철희 의원, 청와대·송영무 엇박자에 “가짜 프레임”
썸네일 이미지
촛불을 들고 광화문 거리를 가득 채운 시민들은 집회를 혁명으로 변화시켰고 ... / 임이랑 기자
P +
“명성교회 세습은 기독교의 암(癌)덩어리”
썸네일 이미지
다른 사람에게 폐를 안 끼치는 것도 사랑의 한 형태로 볼 수 있다. 폐를 안 ... / 박영주 기자
저널21
폭풍성장한 활력 음료들…어떤 성분 담겼나
썸네일 이미지
일양약품이 출시한 ‘원비디’는 고려인삼을 함유한 드링크제다. 피로회복과 ... / 박영주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