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 정치포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MJ포토] 화장실 근무 휴스틸, 이번엔 사망사고 논란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  2017/09/14 [16: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신안그룹 휴스틸공장 화물노동자 사망사고 해결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열리고 있다.     © 박영주 기자

 

최근 화장실 앞 근무강요 갑질행위로 논란이 됐던 신안그룹 휴스틸이 이번에는 공장 화물노동자 사망사고를 회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신안그룹 휴스틸공장 화물노동자 사망사고의 해결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열리고 있다. 

 

차량기사 현장 안전수칙에는 '기중기 및 공장내 물건에 대해 손대지 말 것'이 명시돼 있지만, 당진공장에서는 화물차기사였던 故정태영씨에게 파이프를 싣는 작업을 시켰고, 이 과정에서 정씨가 사망했다. 유가족들은 휴스틸이 규정에 어긋난 요구로 고인 죽음으로 몰고 가놓고는, 책임을 지지 않고 있다고 규탄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사드보복 종결
‘유커’가 돌아온다…유통업계 ‘중국인 관광객’ 유치전 ‘활기’
썸네일 이미지
사드(THAAD,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갈등으로 꽁꽁 얼어붙어 풀릴 줄 몰랐던 ... / 박수민 기자
문화 +
수험생 문화특권 스트레스 풀리는 할인폭…'최대 85%'
썸네일 이미지
전설적인 지휘자인 레너드 번스타인의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는 ‘2017 번스 ... / 최재원 기자
IT +
합산규제 일몰 결정에 목 빠지는 KT…정부는 '수수방관'
썸네일 이미지
KT의 딜라이브 인수가 초읽기에 접어들었다는 관측이 나오는 가운데, KT의 ... / 송가영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