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널21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MJ스토리] 국회 찾은 박용만 회장의 '기다림'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  2017/08/30 [16: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와의 면담을 진행하기에 앞서 예상시간보다 빨리 도착하는 바람에 복도에서 대기를 하고 있다.     © 박영주 기자

 

"뻗치기 하는 것 같아"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를 찾아 각 정당 대표를 만나기로 한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정의당 이정미 대표와의 면담을 끝내고 복도에서 대기하면서 한 말이다. 

 

공지된 바로는 이정미 대표와의 면담은 11시30분부터 진행될 예정이었지만, 박 회장은 예정시간보다 10분 정도 빨리 도착해 면담을 마쳤다. 예정된 시간보다 빨리 움직이는 바람에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와의 면담시간까지 공백이 생겨 박 회장은 복도에서 시간을 때웠다.

 

▲ '여기가 사진기자실인가'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와의 면담을 기다리며 복도를 서성이고 있다. © 박영주 기자

 

▲ '언제쯤 시작되는걸까'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와의 면담을 기다리며 복도에서 머리를 매만지고 있다.  © 박영주 기자

 

▲ 기다림의 시간.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바른정당 대표실 앞에서 기다리고 있다.     © 박영주 기자

 

복도를 서성이며 사진기자실을 기웃거리던 박 회장은 기자들의 관심이 다소 쑥스러웠는지 머쓱한 미소를 짓다가 머리를 매만지기도 했다. 약 10분 가량의 기다림 끝에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를 만난 박용만 회장은 만면에 미소를 지으며 악수를 나눴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MJ포토] 사립유치원들, 휴업 전 학부모들에
저널21
대한민국 '최저임금 1만원' 적절한가
썸네일 이미지
매출액 대비 인건비 비중이 늘어나면서 영업이익 비중은 꾸준히 감소될 것이... / 조원석 기자
리뷰
[리뷰] 영웅에 가려진 민초들의 목소리 '적벽가'
썸네일 이미지
100만대군을잃은조조의입에서영혼없는실소가터진다.막다른퇴로에서도원수들... / 최재원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