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설/부동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현대엘리베이터, 올해 최대실적 기대감↑…상반기 매출 전년比 20%상승
 
최재원 기자 기사입력 :  2017/08/13 [11:5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현대엘리베이터가 지난 상반기 매출액 8413억원, 영업이익 911억원을 기록했다고 11일 공시했다.

 

2016년 동기(매출액 7003억원, 영업이익 780억원) 대비 각각 20.1%, 16.8% 신장한 수치로 올해도 최대 실적 경신이 기대된다. 

 

상반기 실적 신장은 신규와 리모델링 부문의 고른 수주 증가와 유지관리 부문 성장이 이끌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지난 1~6월 신규·리모델링 승강기 시장에서 2016년 상반기 대비 11.3% 성장한 실적을 거뒀다. 이와 함께 대형현장의 공정 단축도 매출 증대에 기여했다. 

 

유지관리 부문에서는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갔다. 2015년 유지관리 부문 1위로 올라선 현대엘리베이터는 상반기 추가 수주를 통해 총 유상관리 대수가 2016년 말 대비 4.5% 증가했다. 

 

한편, 꾸준히 강세를 지켜온 대형현장에서는 안산 그랑시티자이, 청주 오창 롯데캐슬, 천안 시티프라디움, 송파 헬리오시티 등을 수주하며 하반기 실적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한편, 현대엘리베이터는 신제품 개발, 서비스 강화를 바탕으로 지난해 41.3%이던 시장점유율을 상반기 43.3%로 끌어올렸다며 앞으로도 시장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cjk@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한복패션쇼 무대 특별게스트로 참여한 이수
저널21
[단독] 적십자와 녹십자의 끈적한 '혈(血)맹'
썸네일 이미지
헌혈을 하기 위해 헌혈의 집을 방문하면, 간단한 검사를 거쳐 채혈을 진행한... / 최재원 기자, 박영주 기자, 임이랑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