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광고대행 사업부 분할매각’ 커머스 사업 집중

광고대행 사업 부분인 M&C 부문 SM C&C에 분할매각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7/07/17 [10:02]

SK플래닛, ‘광고대행 사업부 분할매각’ 커머스 사업 집중

광고대행 사업 부분인 M&C 부문 SM C&C에 분할매각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7/07/17 [10:02]

 

광고대행 사업 부분인 M&C 부문 SM C&C에 분할매각 

 

SK플래닛이 광고대행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M&C 부문을 SM C&C에 분할매각한다. 이를 통해 SK플래닛은 11번가, OK캐쉬백, 시럽을 중심으로 한 커머스 사업 부분의 역량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SK플래닛은 17일 이사회를 열고 광고대행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M&C부문을 물적분할 해 SM 엔터테인먼트 그룹의 SMC&C에 매각하기로 의결했다.

 

SK플래닛의 M&C부문은 △신문 △방송 △디지털 △프로모션 등 광고 대행사업을 담당하고 있으며, 지난해 총 취급액 4551억원으로 한국방송광고공사 기준 국내 광고 대행사 중 5위 규모다.

 

이번 분할매각과 관련해 SK플래닛 관계자는 "M&C부문이 광고사업자로서의 본원적 경쟁력 강화와 신성장 동력 확보의 기회를 얻었다“며 ”SM엔터테인먼트의 문화 콘텐츠 역량과 결합한 다양한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iyr@mhj21.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현대 신형 베르나 ‘2018 인도 올해의 차’ 수상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