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 마티즈’ 타살 의혹…적폐청산 신호탄 될까

유가족 "자살이라고 하기에는 얼굴상처가 너무 많아"

이슬기 인턴기자 | 기사입력 2017/07/13 [18:38]

‘국정원 마티즈’ 타살 의혹…적폐청산 신호탄 될까

유가족 "자살이라고 하기에는 얼굴상처가 너무 많아"

이슬기 인턴기자 | 입력 : 2017/07/13 [18:38]

유가족 "자살이라고 하기에는 얼굴상처가 너무 많아"

감정요청 했는데 무산…경찰이 사실상 장례일정 놓고 협박

 

국가정보원 민간인 해킹사건과 관련해 유서를 남기고 마티즈 차량에서 숨진채 발견됐던 국정원 직원 임모(당시 45살) 과장이 자살이 아닐 수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13일 '노컷뉴스'의 단독보도에 따르면 임모 과장의 아버지는 “간단하게 유서 쓰고 잠들게 하는 방법이 있을 텐데 왜 몸뚱이에 상처가 있고 얼굴에 안 터진 곳이 없냐”며 “몸이 저렇게 당할 정도면 뼈까지 상했을까 걱정돼 오죽하면 감정(부검)을 해달라고 했다”고 말했다.

 

그는 “나만 본 것이 아니라 아들 염을 한 사람들도 대번에 알아봤다”고 말하며 “아들의 장례식 당시 A경찰서에 근무한다는 경찰이 ‘만약에 아버님의 이유와 조건이 있어 뒤집어지게 되면 말썽이 되니까 좀 생각할게 있어야 할 것이다’고 말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그는 ‘언론 등 외부 접촉으로 상황이 바뀌면 장례 일정이 길어질 수 있다’는 경찰의 발언에 대해 “협박이었다”고 호소했다.

 

또한 “손녀(임과장 딸)가 육사에 들어가 있으니 앞으로 피해가 있을까 걱정돼 덮으라고 한 며느리의 만류가 한 원인이었다”며 “그때 만약 며느리가 손녀 얘기를 하며 다독거리만 않았어도 바로 폭로했을 것”이라고 전했다.

 

유가족은 “아들의 죽임이 자살이 아니다”라고 말하면서 “세상이 변했어도 이렇게 말하면 또 무슨 일을 당하지 않을까 그게 걱정이다”며 여전히 불안한 속내를 감추지 못했다. 

 

임 과장이 연루된 '이탈리아 해킹프로그램(RCS)을 이용한 민간인 사찰 및 선거개입 의혹'은 국가정보원이 최근 확정한 '적폐청산 태스크포스'의 13개 조사 항목에 포함돼 있어 철저하고 광범위한 조사가 필요한 상황이다. 

 

한편, 임 과장은 2015년 7월 18일 오후 12시께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이동면 화산리의 한 야산 중턱에서 자신의 마티즈 차량 안에서 번갯불을 피워놓고 숨진 채 발견됐다. 

 

문화저널21 이슬기 인턴기자 slki@mhj21.com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단독] 적십자사 '비프탈레이트 혈액백' 검토 안한다
저널21
[단독] 적십자사 '비프탈레이트 혈액백' 검토 안한다
대한적십자사의 혈액백 입찰을 두고 프레지니우스 카비와 GC녹십자가 경쟁하는 가운데, 국정감사 당시 녹십자라는 특정 업체를 밀어주는 발언을 한 양승조 보건복지위원장에 의혹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김연아 앞세운 ‘SKT 평창올림픽 광고’ 결국 광고 중단
산업/IT
김연아 앞세운 ‘SKT 평창올림픽 광고’ 결국 광고 중단
SK텔레콤이 ‘피겨 여제’ 김연아를 내세워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캠페인 광고’를 방영했다가 창피를 당하게 됐다. 특허청이 해당 광고를 부정경쟁행위로 판단, 광고 중단 시정권고를 내린 것이다. 공식후원사가 ...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미세먼지엔 커피보단 보리차(茶)
소비/트렌드
[알고먹자] 미세먼지엔 커피보단 보리차(茶)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서 건강을 염려하는 국민들이 늘고 있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는 폐쇄성 폐질환과 천식, 심장질환 등을 불러올 수 있기 때문에 마스크를 착용하고 물을 많이 마시는 등의 관리가 필수적이...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술인 듯 음료수인 듯’…1인가구가 만든 ‘과일·탄산주’ 열풍
소비/트렌드
‘술인 듯 음료수인 듯’…1인가구가 만든 ‘과일·탄산주’ 열풍
‘혼술족’ 및 ‘YOLO’ 힘입어 국내시장 정착술 못해도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 심리 ‘명중’다양한 주류 카테고리 확대 ‘포문’ 열기도  지난 2015년 ‘자몽에이슬’과 ‘부라더소다’ 등으로 시작된 과일리큐르(...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알바 '을질'에 한숨쉬는 고용주…손놓은 구직업체
사회일반
알바 '을질'에 한숨쉬는 고용주…손놓은 구직업체
최근 '알바추노' 때문에 골머리를 앓는 자영업자가 늘어나고 있다. 알바추노는 아르바이트생(이하 알바생)이 아무 예고없이 연락을 끓거나 잠적하는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신조어로, 각종 커뮤니티에서 자신의 알...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비트코인은 어떻게 시장의 ‘신뢰’를 얻었나
저널21
비트코인은 어떻게 시장의 ‘신뢰’를 얻었나
비트코인, 가상화폐가 뭔가요? 인류는 끊임없이 편의를 추구하는 동물이다. 생각까지 귀찮아진 인류는 급기야 생각을 대신할 수 있는 인공지능(AI)을 개발해 4차 산업이라는 덧을 씌우고 상상하지 못할 속도로 기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MJ포토] '시민들이 속탄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