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line News

일몰규제 단통법 …헌법재판소 "헌법에 어긋나지 않아"

메인사진

2년8개월 만에 내려진 ‘합헌’ 결정
휴대전화 구매 시 가장 큰 불만으로 제기되고 있는 단통법(유통구조 개선법)에 대해 헌법재판소가 헌법에 어긋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 이는 지난 2014년 10월 사건이 접수된 뒤 약 2년8개월만에 내려진 판단이다....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사회 >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월호 3층객실 발견 유골, 허다윤양으로 확인
유골의 치아와 치열 분석결과 단원고 허다윤양, 공식확인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  2017/05/19 [17: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유골의 치아와 치열 분석결과 단원고 허다윤양, 공식확인
미수습자 9명 중 고창석 교사, 허다윤양 2명 발견돼

 

세월호 3층 객실에서 발견된 유골이 단원고 허다윤양인 것으로 확인 됐다.

 

세월호 현장수습본부는 지난 16일 세월호 3층 객실 중앙부 우현(3-6구역)에서 수습된 유골의 치아와 치열을 육안분석 및 방사선 검사를 통해 분석한 결과 단원고 허다윤양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들은 미수습자의 치과진료기록부와 방사선검사 기록을 대조해 발견된 유골이 단원고 허다윤양임을 공식 확인했다.

 

앞서 세월호 침몰 해역 인근에서 발견한 유골이 단원고 고창석 교사인 것으로 확인한데 이어 현재까지 신원이 공식 확인된 미수습자는 총 2명이다. 아직 7명의 미수습자는 확인되지 않아 수색은 계속 진행 중이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경대수 의원의 고백 “아들, 8살 때 발병한
Movie
톰 크루즈·러셀 크로우·조니 뎁…이렇게 매력적인 ‘괴물’의 세계
썸네일 이미지
유니버설 픽쳐스의 신개념 프로젝트 ‘다크 유니버스’ 라인업이 공개됐다. ... / 이영경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