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신진작가 5인과 ‘청춘’을 이야기하다

‘청춘걸다展-그리고 봄’ 이달 19일까지 광동제약 본사 2층서 개최

문화저널21 | 기사입력 2017/05/11 [10:53]

광동제약, 신진작가 5인과 ‘청춘’을 이야기하다

‘청춘걸다展-그리고 봄’ 이달 19일까지 광동제약 본사 2층서 개최

문화저널21 | 입력 : 2017/05/11 [10:53]
▲ 광동제약‘청춘걸다展-그리고 봄’전시회 (사진제공=광동제약)

 

광동제약이 본사 2층에 위치한 복합문화공간 가산천년정원에서 ‘청춘걸다展-그리고 봄’을 전시한다.

 

‘청춘걸다展-그리고 봄’은 신진작가들이 생각하는 청춘에 대한 이야기가 주제다. 김고은, 김형주, 김혜민, 이지혜, 정해진 등 다섯 명의 젊은 작가가 자신들이 생각하는 ‘청춘’에 대해 유화, 드로잉, 일러스트 등 다양한 방법으로 표현했다. 

 

이지혜 작가는 ‘청춘이란 나를 정비하는 시간’이란 주제로 유화를, 김혜민 작가는 ‘청춘은 조금 서툴러도 괜찮다’는 생각을 붓펜과 포토샵으로 그리는 등 각기 다른 생각을 여러 방식으로 표현했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처음 전시하는 작가들에게는 기회를 제공하고, 임직원과 방문객에게는 예술작품을 통해 청춘에 대해 함께 소통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가산천년정원을 통해 많은 신인 작가와 음악인의 다양한 전시와 공연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지난 해 팝&미디어 아티스트 김일동, 제이로 작가의 ‘시공상상展’과 정지화, 손우태 작가의 ‘미니멀展’ 그리고 광동제약 임직원이 참여한 ‘가산사진공모전’을 개최한 바 있으며, 매달 작은 음악회인 ‘가산음악회’를 열어 임직원 및 방문객에게 많은 호응을 받고 있다.

 

현재 전시중인 ‘청춘걸다展-그리고 봄’은 이달 19일까지 광동제약 본사 2층 가산천년정원에서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관람 가능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며, 주말은 휴관한다.

 

문화저널21 신광식 기자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갑질의 온상 ‘롯데’…협력업체 직원 5명 죽음에도 나몰라라
저널21
갑질의 온상 ‘롯데’…협력업체 직원 5명 죽음에도 나몰라라
문재인 정부가 권력형 적폐를 청산하겠다고 예고한 가운데, 롯데그룹의 계열사들이 협력업체들에게 상식 이하의 ‘갑질’을 저질러 온 것으로 알려져 파장이 커지고 있다. 17일 추혜선 정의당 의원은 피해를 입은 협...
알고먹자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다이어트 식품 가르시니아, 부작용도 신경써야
알고먹자
[알고먹자] 다이어트 식품 가르시니아, 부작용도 신경써야
다이어트 열풍이 불면서 ‘가르시니아 캄보지아’ 추출물을 함유한 건강기능식품들이 쏟아지고 있다. 가르시니아 캄보지아의 껍질에서 추출한 물질은 HCA(Hydroxycitric acid)인데, 이 물질이 혈액 내 당을 지방으로...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콩나물이라 불리던 ‘에어팟’…이어폰을 진화시키다
산업/IT
콩나물이라 불리던 ‘에어팟’…이어폰을 진화시키다
최근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 소비자들의 가장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는 제품은 ‘에어팟’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더불어 블루투스 이어폰이 등장한 후 반무선이나 넥밴드 형태가 주를 이뤘지만, 에어팟은 ...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공공노조, 대한항공 노조에 "조씨 일가와 함께 가라"
사회일반
공공노조, 대한항공 노조에 "조씨 일가와 함께 가라"
4년 전 조현아의 땅콩갑질서 지켜주지 않았던 대한항공 노조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대한항공 노조, 자기 성찰이나 하길” 비판 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이하 공공운수노조)이 박창진 사무장을 제명한 대한항...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北, 핵실험장 폐기 선언…되짚어보는 핵개발의 역사
정치일반
北, 핵실험장 폐기 선언…되짚어보는 핵개발의 역사
지난해 말까지 핵실험을 강행하고 미사일을 발사해왔던 북한의 풍계리 핵실험장이 오는 23~25일 외신들이 지켜보는 앞에서 역사 속으로 사라진다. 북한의 핵실험도 사실상 중단조치에 들어갔다는 분석이 다수인 가운...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국회 42일 만에 정상화…특검·추경도 동시 처리키로
정치일반
국회 42일 만에 정상화…특검·추경도 동시 처리키로
여야가 국회문을 연지 42일만에 극적으로 합의하면서 국회가 정상 궤도에 올라서는 모양새다. 지금까지 가장 큰 이견차를 보였던 '드루킹 특검'과 일자리 추경도 동시에 처리하는데 뜻을 모았다. 자유한국당은 지난 ...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MJ포토] 3차 촛불집회 준비하는 대한항공 직원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