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희팔 사건’ 다룬 금융다단계 사기 실화, 영화 ‘쇠파리’
 
이영경 기자 기사입력 :  2017/04/21 [11: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미지제공=신원필름)    

 

역대급 규모의 금융다단계 사기 범죄로 여전히 회자되고 있는 ‘조희팔 사건’을 다룬 영화 ‘쇠파리’가 오는 5월 개봉을 확정 지었다.

 

영화 제목은 동물의 피를 빨아 먹고 사는 ‘쇠파리’와 서민들을 대상으로 사기 행각을 벌인 ‘조희팔’이 결코 다르지 않다는 점에서 착안됐다.

 

영화 속 구청에서 근무하는 ‘해욱’(김진우)은 ‘수경’(이연두)과 결혼을 앞두고 있다. 소박하지만 행복했던 그의 일상은 아버지와 누나가 서우SPR이라는 금융 다단계 회사에 속아 큰 피해를 입게 되면서 차츰 무너져간다.

 

해욱은 피해자 모임을 찾아가며 사건 해결을 위해 노력하지만, 진전 없이 제자리걸음이다. 결국 아무 것도 해결되지 않은 이 사건은 피의자인 주회장의 거짓 죽음 소식으로 일단락 될 위기에 놓인다. 더 이상 잃을 것 없는 해욱은 그를 찾기 위해 베트남 비행기에 몸을 싣는다.

 

안철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배우로는 김진우, 이연두, 정인기, 김희정 등이 출연한다.

 

문화저널21 이영경 기자 lyk@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MJ포토] 보령머드축제…“이 느낌이 최고
C+
[Movie] 놀란의 전쟁은 다르다, 피 없이 처절한 ‘덩케르크’
썸네일 이미지
1940년 5월 26일부터 프랑스 덩케르크 해안에 40만여 명의 영국군과 연합군... / 이영경 기자
기획+
[르포] 동네카센터에 '2017 대한민국'을 묻다
썸네일 이미지
문재인 정부가 들어섰지만 고용 한파는 여전히 우리나라 경제의 발목을 잡고... / 임이랑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