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line News

[팩트체크] 아시아나 항공 임산부 논란…진실은

메인사진

아시아나, 원칙 근거한 조치내려…전문가 “임신기간 관계없이 탑승 전 주치의 소견서 있어야”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법제이사이자 에덴산부인과 김재연 원장은 “임신 기간과 상관없이 고위험 임산부라면 탑승이 거부될 수 있다. 하혈을 하거나 양수가 많을 경우 고도와 압력의 차이는 임산부에 큰 위험이 된다”면서 “임신 33주라하더라도 양수가 과다하...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경제 > 경제일반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터넷은행 ‘케이뱅크’…보름만에 가입자 20만명 돌파
수신액·여신액…각각 2300억원, 1300억원 돌파
‘듀얼케이 입출금통장’ 시중은행 통장과 차별화 성공
기사입력: 2017/04/19 [10:00] ⓒ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 인터넷은행 'K뱅크' 홈페이지  (사진=K뱅크 홈페이지 캡쳐)

 

수신액·여신액…각각 2300억원, 1300억원 돌파

‘듀얼케이 입출금통장’ 시중은행 통장과 차별화 성공

 

국내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가 영업개시 보름 만에 가입자 20만명을 돌파했다.

 

케이뱅크는 총 고객수 20만명, 수신액 2300억원, 여신 규모 1300억원을 돌파했다고 지난 18일 밝혔다.

 

출범 당시 케이뱅크는 올해 수신 5000억원, 여신 4000억원을 목표로 정했지만 보름 만에 수신목표액 46%, 여신목표액 32.5%를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케이뱅크가 이 같은 실적을 올릴 수 있었던 비결은 유일한 저축예금 상품인 ‘듀얼케이 입출금통장’의 차별성이다. 케이뱅크 가입시 가입되는 듀얼케이 입출금통장이 저원가성 예금 유치 비중 확대에 유효했다. 

 

해당 통장은 자유입출금식으로 사용하면서 여윳돈이 생기면 1개월 이상 유지시 최대 1.2%의 정기예금 금리를 받을 수 있는 특징이 있다.

 

더욱이 일정 규모 이상으로 잔액을 유지하거나 급여이체 실적 등 복잡한 조건이 필요 없는 것 또한 듀얼케이 입출금통장의 장점이다. 

 

케이뱅크의 여신상품으로는 ‘직장인 케이 신용대출(마이너스통장 가능)’과 ‘슬림케이 중금리대출’이 있다.

 

직장인 케이의 경우 재직과 소득 증명 등의 복잡한 서류제출 없이 대출금액 수령이 즉시가능하다. 최저 연 2.68%금리를 제공하며, 원리금균등, 만기일시뿐만 아니라 마이너스통장 등으로 상환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중금리 대출상품인 슬림케이는 우량 중신용자의 금리혜택 확대 가능성을 높인 상품이다. 전월 원리금 정상납부만으로도 다음달에 연 1.0%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케이뱅크 심성훈 은행장은 “오픈과 함께 깜짝 놀랄 정도로 폭발적인 관심과 애정을 보내주시고 계신 고객 분들게 깊이 감사 드린다”며 “실적 수치에 일희일비하지 않고 보다 긴 호흡으로 차별화된 혜택과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지속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iyr@mhj2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MJ포토] 국가대표 송한나래의 클라이밍 시
르포
[르포上] 청년이 외면한 3D현장…중소기업은 운다
썸네일 이미지
윤활유를 사용해 쇠를 절삭하는 공장이라서 그런지 공장 문이 열림과 동시에 ... / 임이랑 기자
VIEWfinder +
[VIEWfinder] 절망하는 인간들의 쓸쓸한 정열, 연극 ‘미친키스’
썸네일 이미지
‘미친키스’는 조광화 연출데뷔 20주년을 기념해 진행된 ‘조광화展’의 두 ... / 이영경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