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line News

[팩트체크] 아시아나 항공 임산부 논란…진실은

메인사진

아시아나, 원칙 근거한 조치내려…전문가 “임신기간 관계없이 탑승 전 주치의 소견서 있어야”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법제이사이자 에덴산부인과 김재연 원장은 “임신 기간과 상관없이 고위험 임산부라면 탑승이 거부될 수 있다. 하혈을 하거나 양수가 많을 경우 고도와 압력의 차이는 임산부에 큰 위험이 된다”면서 “임신 33주라하더라도 양수가 과다하...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오피니언 > 아침의 詩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 아침의 시] 다음에 / 유자효
기사입력: 2017/04/17 [11:36] ⓒ 문화저널21
서대선

다음에

 

‘다음에’는 없는 것이 얼마나 많은지

 

헤어지고 죽고 버리고 잊히고 다시 못보고

 

얼마나 많은 것인지

다음에는 없는 일

 

# “다음에”라는 말을 믿지 않는 아이들이 있다. 이런 아이들은 어른이 시키는 일이나 어른의 말을 잘 듣지 않는데, “다음에”라는 말에 대한 깊은 트라우마가 있기 때문이다. 어린 시절 지켜지지 않은 약속, 지켜지지 않은 보상이 오랫동안 거듭되면서 어른에 대한 깊은 실망과 분노와 믿음에 대한 신뢰가 깨어졌을 때 나타나는 행동양상이다. 

 

“다음에"라는 말을 믿지 않게 된 행동은 흔적조건화에 따른 학습의 결과이다. 예컨대, 아이에게 자신이 돌보는 강아지의 먹이를 챙겨주고 산책을 시켰을 때 아이가 갖고 싶어 하는 물건을 보상으로 주기로 약속했다고 한다면, 아이는 강아지에게 규칙적으로 먹이를 주고 산책도 시킬 것이다. 그런데, 강아지를 보살핀 보상을 즉각적으로 받지 못하고 “다음에” 주겠다는 허언만 듣게 된다면, 이런 일이 아무렇지도 않게 반복 될 뿐만 아니라 실제 받고 싶었던 물건을 받지 못하거나 오랜 시간이 지나 보상을 받게 된다면, 아이는 상대에게 깊이 실망하게 되고 분노하며 다시는 상대의 말을 믿지 않으려 할 것이다.

 

어린아이에게 약속을 지킨다는 것은 단순한 약속 이행만이 아니라 어린아이의 행동형성에 커다란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이다. 허언을 다반사로 하고, 지키지도 못할 약속을 한다면  그런 어른을 어찌 믿겠는가. 우리는 “다음”이라는 미래가 언제나 존재할 것이라고 믿는다. 그러나 “헤어지고 죽고 버리고 잊히고 다시 못보”는 일들이 오늘 나에게도 일어날 수 있는 것이다. 약속한 것이 있다면 반드시 지켜야 한다. 약속을 지킬 수 없다면 ‘지금 바로’ 상대에게 사실을 이야기하고 ‘미안하다’는 말을 할 수 있어야 한다. “다음에” 말고.   

 

문화저널21 편집위원 서대선 seodaeseon@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MJ포토] 국가대표 송한나래의 클라이밍 시
르포
[르포上] 청년이 외면한 3D현장…중소기업은 운다
썸네일 이미지
윤활유를 사용해 쇠를 절삭하는 공장이라서 그런지 공장 문이 열림과 동시에 ... / 임이랑 기자
VIEWfinder +
[VIEWfinder] 절망하는 인간들의 쓸쓸한 정열, 연극 ‘미친키스’
썸네일 이미지
‘미친키스’는 조광화 연출데뷔 20주년을 기념해 진행된 ‘조광화展’의 두 ... / 이영경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