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IT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갤럭시S8…AI비서 ‘빅스비’ 등 혁신 기술 탑재
고동진 사장 “모바일 라이프 새로운 가능성 열 것”…4월 21일부터 전 세계 순차 출시
 
박수민 기자 기사입력 :  2017/03/30 [09: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삼성전자는 지난 2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링컨센터(Lincoln Center)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17’을 개최, 올 상반기 플래그십 모델 ‘갤럭시S8’과 ‘갤럭시S8+’ 등의 신제품을 선보였다. 이날 행사에는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고동진 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지난해 갤럭시노트7 사태로 플래그십 모델 시장에서 우위를 내줘야 했던 삼성전자가 사활을 걸고 만든 갤럭시S8 시리즈가 세상 밖으로 나왔다. 삼성전자의 차기작을 기다리던 소비자들의 기대감을 만족시키고, 전작 갤럭시노트7으로 인한 우려감을 잠재울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삼성전자는 지난 2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링컨센터(Lincoln Center)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17’을 개최, 올 상반기 플래그십 모델 ‘갤럭시S8’과 ‘갤럭시S8+’ 등의 신제품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날 공개된 ‘갤럭시S8’ 시리즈는 각각 5.8형과 6.2형으로 화면의 몰입감을 극대화한 ‘인피니티 디스플레이(Infinity Display)’에 QHD+(2960x1440) 슈퍼아몰레드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또한 삼성전자의 엣지 디스플레이 기술로 화면 좌우 및 상하 베젤 모두를 최소화한 ‘베젤 리스(Bezel-less)’ 디자인으로 이뤄졌으며, 화면비율은 18.5:9 비율이 적용됐다. 전면 버튼을 없애 군더더기 없이 매끈한 디자인을 완성했다는 설명이다.


특히 이번 ‘갤럭시S8’ 시리즈는 삼성전자가 독자 개발한 인공지능(AI) 인터페이스 ‘빅스비(Bixby)’가 탑재돼 스마트폰과 사용자간의 새로운 소통방식을 선사한다.


빅스비는 음성과 터치, 카메라 등 다양한 입력 방식을 통해 정보를 받아들이고, ‘딥 러닝(Deep Learning)’ 기술이 적용돼 사용자의 상황과 맥락을 이해하는 등 사용자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빅스비를 지원하는 애플리케이션에서 대부분의 기능을 음성으로도 실행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제품 좌측에 전용 버튼을 탑재해, 쉽고 빠르게 이용이 가능하다.

 
전화와 메시지, 설정 등 삼성 자체 애플리케이션을 우선적으로 지원하며, 향후 지원 애플리케이션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후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 빅스비를 적용할 수 있도록 소프트웨어 개발도구(SDK)도 공개한다.


아울러 소비 전력을 획기적으로 낮춘 ‘10 나노 프로세서’를 탑재, 소비전력은 낮아졌지만 CPU 성능은 전작 대비 10% 이상, 그래픽 성능은 21% 이상 향상됐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이 날 삼성전자가 공개한 ‘갤럭시S8’ 은 미드나이트 블랙, 메이플 골드, 아크틱 실버, 오키드 그레이, 코랄 블루 등 총 5가지 색상으로 4월 21일부터 전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지문 및 홍채에 이어 얼굴인식까지 다양한 생체 인식도 지원한다. 강력한 보안성을 제공하는 홍채 인식을 통해 각종 웹 사이트 로그인이나 모바일 뱅킹 서비스 등을 보다 안전하고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삼성패스’ 서비스를 제공한다.


카메라 성능의 경우 오토포커스 기능을 적용, 800만 화소 F1.7 전면 카메라를 탑재해 고품질의 셀피 촬영이 가능하다. 듀얼 픽셀 이미지 센서가 적용된 1200만 화소 F1.7 후면 카메라는 어두운 곳에서도 밝고 선명한 사진을 빠르게 촬영할 수 있다. 또 이미지 신호 처리 알고리즘 개선으로 어떤 상황에서도 흔들림 없이 또렷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한 손으로도 쉽게 촬영할 수 있도록 제품을 한 손으로 쥔 채 엄지손가락으로 화면을 좌우로 밀면 필터나 모드 변경을, 상하로 밀면 전후면 카메라 전환을 가능하도록 했다.


이 외에도 기가(Gigabit)급 속도의 LTE와 와이파이(Wi-Fi)를 지원, 데이터 크기에 상관없이 빠르게 다운로드 할 수 있다. UHD얼라이언스의 ‘모바일 HDR 프리미엄’ 인증을 획득,  HDR(High Dynamic Range) 영상 재생을 지원해 높은 품질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기본 번들로 제공되는 이어폰도 하만(Harman)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 AKG 튜닝 기술이 적용돼 더욱 향상된 음질을 제공한다.


이번 시리즈는 ▲미드나이트 블랙 ▲오키드 그레이 ▲아크틱 실버 ▲코랄 블루 ▲메이플 골드 등 총 5가지 색상으로 4월 21일부터 전 세계 시장에 순차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고동진 사장은 “삼성전자는 지난 1988년 첫 휴대전화를 출시하면서부터 손 안에서 할 수 있는 일들을 지속 확대하며, 미래의 기반이 되는 혁신들을 소개해왔다”며 “‘갤럭시S8·갤럭시S8+’는 새로운 스마트폰 디자인과 새로운 소통방식으로 소비자들에게 모바일 라이프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날 ‘갤럭시S8’ 시리즈와 함께 ▲삼성 덱스(DeX) ▲삼성 커넥트 ▲기어 360 신제품 등 스마트폰의 사용경험을 확장해 줄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와 제품도 함께 공개했다.


문화저널21 박수민 기자 sumin@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MJ포토] 축제 한창인 말죽거리에 말이 나타
저널21
대한민국 '최저임금 1만원' 적절한가
썸네일 이미지
매출액 대비 인건비 비중이 늘어나면서 영업이익 비중은 꾸준히 감소될 것이... / 조원석 기자
리뷰
[리뷰] 영웅에 가려진 민초들의 목소리 '적벽가'
썸네일 이미지
100만대군을잃은조조의입에서영혼없는실소가터진다.막다른퇴로에서도원수들... / 최재원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