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진 적은 전자제품 할인 제외’…롯데·신라면세점 담합 ‘덜미’

공정위, 시정명령 및 과징금 약 18억원 부과 결정

박수민 기자 | 기사입력 2017/03/29 [17:55]

‘마진 적은 전자제품 할인 제외’…롯데·신라면세점 담합 ‘덜미’

공정위, 시정명령 및 과징금 약 18억원 부과 결정

박수민 기자 | 입력 : 2017/03/29 [17:55]
▲롯데·신라 면세점 전관할인행사 담합 실시 전 후를 비교한 전자제품 총 할인율 추이  (자료제공=공정거래위원회)


국내 면세점업계의 양대 사업자인 롯데면세점과 신라면세점이 마진이 적은 전자제품을 정기 세일기간 할인 품목에서 제외하기로 담합, 수억원의 부당이득을 챙겨온 사실이 경쟁당국에 의해 적발됐다.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는 29일 전관할인행사 기간 전자제품에 한해 행사할인을 하지 않기로 담합한 롯데와 신라면세점에 시정명령 및 과징금 총 18억1500만원을 부과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관할인행사란 특정 기간 각 면세점 사업자가 운영하는 모든 영업점에서 실시하는 정기 행사할인으로, 1년에 5회(1회 당 약30일) 진행된다.

 

공정위에 따르면 롯데와 신라면세점은 지난 2009년 8월경 영업 담당자들 간 의사 연락을 통해 전관 할인행사 기간에 전기밥솥과 카메라, 전기면도기 등 전자 제품의 행사 할인을 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다만, VIP와 쿠폰, 제휴카드 등의 상시할인은 합의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화장품이나 의류, 액세서리 등 다른 상품군 대비 상대적으로 마진율이 낮은 전자 제품군의 마진율을 올리기 위한 합의로, 전자제품의 경우 마진율이 21~26.5%로, 화장품 39.3~48.2%, 안경·선글라스 39.7~50.3%, 시계 30.1~38.8% 등 보다 낮기 때문이다.

 

이후 양측은 합의에 따라 2009년 9월부터 2011년 5월까지 1년9개월간 9차례의 전관 할인행사에서 전자제품 할인 행사를 진행하지 않았다. 롯데면세점의 경우 서울점(소공·잠실·코엑스), 인터넷점, 인천점, 제주점 등 모든 점포에서 담합을 실행했으며, 신라면세점은 인천점과 제주점을 제외한 서울점과 인터넷점에서 실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 면세점의 담합 행위로 인해 행사와 VIP, 쿠폰, 카드 할인율 등을 모두 포함한 총 할인율의 평균이 1.8~2.9p 감소해 소비자 부담이 증가됐다는 설명이다. 

 

공정위가 추정한 바로는 롯데면세점이 7억2700만원, 신라면세점 1억1900만원으로 총 8억4600만원이 면세점 이용자의 부담 증가분으로 돌아갔으며, 해당 면세점들은 그만큼의 부당이득을 취하게 됐다.

 

따라서 공정위는 롯데와 신라면세점 가격 담합에 대해 법 위반 행위 금지명령을 내리고, 롯데면세점 15억3600만원, 신라면세점 2억7900만원 등 총 18억1500만원의 과징금 부과를 결정했다.

 

공정위 관계자는 “면세점 사업자들이 전자제품 행사할인을 하지 않는 방법으로 가격 경쟁을 제한한 담합행위를 엄중 제재한 것으로, 이번 조치를 통해 면세점 시장에서 전자제품 판매가격 경쟁이 활성화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수민 기자 sumin@mhj21.com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北 통해 재도약 꿈꾸는 롯데…‘일본색’ 걸림돌 되나
저널21
北 통해 재도약 꿈꾸는 롯데…‘일본색’ 걸림돌 되나
남북경협무드 조성되자 ‘북방TF’ 구성북한 발판삼아 중국에서의 판세 뒤집을까 최근 ‘남북정상회담’ 등 남과 북의 경제협력 무드가 조성되면서, 현대그룹을 비롯한 롯데그룹과 KT그룹 등이 ‘북방TF’를 구성하...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세금 34조원 입찰 '원칙' 버리고 눈 감은 서울시
금융/증권
세금 34조원 입찰 '원칙' 버리고 눈 감은 서울시
서울시금고 입찰 경쟁 당시 신한은행‘전산사고 이력’ 일부 누락서울시·신한은행 서로 입장 달라 우리은행이 104년 동안 독점 운영해왔던 서울시금고 운영권이 지난달 치열한 입찰경쟁을 통해 신한은행에게 돌아갔...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박근혜 일가와 함께해온 녹십자 ‘끈끈한 인연’
저널21
박근혜 일가와 함께해온 녹십자 ‘끈끈한 인연’
박근혜 정부 당시 추진된 ‘화평법(화학물질 등록·평가법) 배제안’으로 톡톡히 수혜를 입었던 녹십자가 문재인 정부 들어 강화된 화평법에 주춤하는 모양새다.  화학물질에 대한 안전성 및 유해성 평가를 기업의 의...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한국당, 중앙당 해체 선언…김성태, 청산TF 위원장 맡기로
정치일반
한국당, 중앙당 해체 선언…김성태, 청산TF 위원장 맡기로
자유한국당이 당 혁신비상대책위원회 구성을 위한 위원회와 당의 질서 있는 해체·혁신을 위한 '구태청산 TF'를 가동하기로 했다. 여기에 바꾼지 1년이 넘은 당명도 교체될 예정이다. 김성태 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겸...
건강/제약
썸네일 이미지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더 많이 검출돼
건강/제약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더 많이 검출돼
필립모리스의 ‘아이코스’를 비롯해 BAT코리아의 ‘글로’, KT&G의 ‘릴’ 등의 궐련형 전자담배에서 일반담배보다 더 많은 양의 타르가 검출됐다. 전자담배가 일반담배보다 덜 위험하다고 홍보해온 업체들로서는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최저임금 강탈(?)…노동계 목소리 낮춰야
저널21
최저임금 강탈(?)…노동계 목소리 낮춰야
지난달 28일 상여금과 복리후생 비용이 최저임금에 포함되도록 하는 최저임금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날 서있던 인상폭이 진정국면에 접어든 것이다. 하지만 노동계의 반발은 생각보다 거세다. 전국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모여라 붉은악마 광화문으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