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line News

[정치프레임IN] ‘제보 조작’에 침묵하는 안철수

메인사진

혼란 가중되는 국민의당 “安은 관계없다” vs “安이 책임져야”
정치판에서 측근의 비리는 곧 당사자의 비리로 직결된다. 최순실이 잘못했을 뿐 박근혜가 잘못한 것은 아니라는 주장에 동조한 국민들이 거의 없었던 것처럼 최측근의 폭주일 뿐 안철수 후보의 잘못은 없다는 국민의당 지도부의 주장에 동조할 국민들은 거의 ...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 건강/제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동제약 ‘남성불임 예방·치료’ 효과, 日 특허청 인정받아
원기회복제 ‘개풍경옥고’ 특허 승인…“윤리적·사회적 문제 야기 않는 치료법으로 사용”
 
박수민 기자 기사입력 :  2017/03/21 [11: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광동제약이 21일 자사가 일본으로 수출 중인 ‘개풍경옥고’가 남성불임 예방과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것이 확인돼 일본 특허청으로부터 특허(등록번호 JP6063499, 만료일 2035년 2월 27일) 등록을 받았다고 밝혔다.  (사진제공=광동제약)

광동제약이 일본에 수출중인 원기회복제가 남성불임 예방 및 치료 효과를 현지 특허청으로부터 인정받았다.

 

광동제약은 21일 자사의 ‘개풍경옥고’가 남성불임 예방과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것이 확인돼 일본 특허청으로부터 특허(등록번호 JP6063499, 만료일 2035년 2월 27일) 등록을 받았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해당 제품은 허약체질과 육체피로, 병후 체력저하 등에 효과가 있는 원기회복용 보약으로, 1981년부터 일본에 수출돼왔다. 일본 현지에 500여명의 약사들이 경옥고를 연구하는 ‘경옥회’라는 모임이 만들어질 정도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는 설명이다.

 

앞서 광동제약은 이번 특허를 위해 지난 2011년 12월부터 1년간 경희대약교 약학대학 오명숙 연구팀을 통해 개풍경옥고과 남성불임과의 연관성을 주제로 ‘개풍경옥고의 남성불임 개선 효능 생체 내 실험’ 위탁 연구를 진행한 바 있다. 연구팀은 실험용 쥐를 대상으로 열 스트레스와 항암요법을 활용한 불임 모델에서 해당 제품이 불임 개선에 미치는 효과에 대한 연구를 실시했다.

 

그 결과 개풍경옥고를 투여한 실험군 가운데 열 스트레스 불임 모델에서는 고환무게 증가 및 정자 운동성 개선, 정자 수 증가를 확인했다. 또 항앙요법 불임 모델에서는 정자 운동서 증가와 세정관 괴사 개선이 나타났다.

 

해당 연구 결과를 토대로 ‘개풍경옥고의 유효성분을 함유하는 남성불임 예방 및 치료용 약제학적 조성물’에 대한 특허를 인정, 2016년 국내 특허에 이어 일본 특허청으로부터 등록을 받았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개풍경옥고는 기존 뇌세포 보호 효과로 SCI 논문에도 게재됐다”며 “이번  일본 특허청의 특허 등록은 남성불임 환자를 위한 근본적인 원인 치료제로서 윤리적, 사회적 문제를 야기하지 않는 치료법으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효과를 인정받은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수민 기자 sumin@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현대백화점, 60억원 규모 '피아제 주얼리'
건강 +
음주·흡연 즐긴 사람이 체내 중금속 농도 높아
썸네일 이미지
인식 개선만으로도 실제 생활에서 음주, 흡연, 식습관 등의 변화를 가져와 ... / 신광식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