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 years old, Movie Review] ‘LA LA LAND’

정재영 청소년기자 | 기사입력 2017/01/16 [18:17]

[17 years old, Movie Review] ‘LA LA LAND’

정재영 청소년기자 | 입력 : 2017/01/16 [18:17]
▲ Jae-Yeong Jeong, Younghoon international middle school    

The world is cold and harsh to those who dream with passion. Apart from the difficulty of reaching success, artists also face the fundamental question of whether economic prosperity trumps ideology. La La Land takes this problem, and provides comfort for all dreamers.

 

The film is lofty and eccentric, as it adopts the cast, crew, and production stage designers of a musical into film . Movies like ‘Sing Street’ and ‘Begin Again’ use musical numbers as performances, while La La land chooses more of a traditional approach. It uses songs as factors to propel the story forward. In this aspect, La La Land is similar to traditional musical movies such as ‘Singing in the Rain’ or ‘Sound of Music’ in elements like the opening sequence, tap dancing, smooth transition into musical numbers, and THE END sign. It is a film with the nostalgia and love for the 60’s and 80’s musical films.


Sebastian is a man who is striving to revive Jazz by opening his own club. Mia is a dropout who came to Hollywood in search for her child hood dream of an actor. These two characters depict the obstacles modern artists face. They rely and seek support from each other, whilst being each other’s reason to hold back. Songs like ‘City of Stars’ ‘Audition’ adds layer to the fear, regret, and hope the couple feels towards their work. The weighing between a love relationship and passion in which you have to put everything in is one of the biggest questions in the film, and the bittersweet ending can be interpreted in many ways.


Drama between a man and a woman is neither innovative, unexplored territory nor groundbreaking theme. But the method of utilizing music as Damien Chazelle has shown in his debut ‘Whiplash’, and the cinematic creativity which that magnifies makes La La Land one of, if not the best movies of 2016. Rather than a movie, it comes off as a musical Broadway performance, of a tremendous  scale to consume the crowd. Damien Chazelle once again excels at blending in jazz, his passion and love, with a film.

 


La La Land is a ‘well-shot’ and ‘well-made’ film. Judiciously used Long takes used in musical sequences shows hundreds of rehearsals and endless practice hours, and it is simulated with perfection. It does not miss a single detail, large or small, from the actors’ slightest emotional shift to beautifully shot dreamy LA scenery.


‘Rebel without a Cause’ starring James Dean, ‘Casablanca’ starring Ingrid Burgman and Humphrey Boggart are all classics that serve a little role in La La Land. In the core of La La Land, there is love for the classics, parody of the modern Hollywood, and the vibrancy of the music industry. Thousands of auditions and artists who are willing to take risks, a culture that worships everything but values nothing, a society that requires you to beswift to change are all the definition and the downfall of modern pop culture. La La land emphasizes that in this wreckage of a world, the only things that actually matters are love for the classic.

 

The article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movie reviews that a 17 years old student publishes serially in Munhwa Journal 21 -- Editor.  lyk@mhj21.com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北 통해 재도약 꿈꾸는 롯데…‘일본색’ 걸림돌 되나
저널21
北 통해 재도약 꿈꾸는 롯데…‘일본색’ 걸림돌 되나
남북경협무드 조성되자 ‘북방TF’ 구성북한 발판삼아 중국에서의 판세 뒤집을까 최근 ‘남북정상회담’ 등 남과 북의 경제협력 무드가 조성되면서, 현대그룹을 비롯한 롯데그룹과 KT그룹 등이 ‘북방TF’를 구성하...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세금 34조원 입찰 '원칙' 버리고 눈 감은 서울시
금융/증권
세금 34조원 입찰 '원칙' 버리고 눈 감은 서울시
서울시금고 입찰 경쟁 당시 신한은행‘전산사고 이력’ 일부 누락서울시·신한은행 서로 입장 달라 우리은행이 104년 동안 독점 운영해왔던 서울시금고 운영권이 지난달 치열한 입찰경쟁을 통해 신한은행에게 돌아갔...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박근혜 일가와 함께해온 녹십자 ‘끈끈한 인연’
저널21
박근혜 일가와 함께해온 녹십자 ‘끈끈한 인연’
박근혜 정부 당시 추진된 ‘화평법(화학물질 등록·평가법) 배제안’으로 톡톡히 수혜를 입었던 녹십자가 문재인 정부 들어 강화된 화평법에 주춤하는 모양새다.  화학물질에 대한 안전성 및 유해성 평가를 기업의 의...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한국당, 중앙당 해체 선언…김성태, 청산TF 위원장 맡기로
정치일반
한국당, 중앙당 해체 선언…김성태, 청산TF 위원장 맡기로
자유한국당이 당 혁신비상대책위원회 구성을 위한 위원회와 당의 질서 있는 해체·혁신을 위한 '구태청산 TF'를 가동하기로 했다. 여기에 바꾼지 1년이 넘은 당명도 교체될 예정이다. 김성태 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겸...
건강/제약
썸네일 이미지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더 많이 검출돼
건강/제약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더 많이 검출돼
필립모리스의 ‘아이코스’를 비롯해 BAT코리아의 ‘글로’, KT&G의 ‘릴’ 등의 궐련형 전자담배에서 일반담배보다 더 많은 양의 타르가 검출됐다. 전자담배가 일반담배보다 덜 위험하다고 홍보해온 업체들로서는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최저임금 강탈(?)…노동계 목소리 낮춰야
저널21
최저임금 강탈(?)…노동계 목소리 낮춰야
지난달 28일 상여금과 복리후생 비용이 최저임금에 포함되도록 하는 최저임금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날 서있던 인상폭이 진정국면에 접어든 것이다. 하지만 노동계의 반발은 생각보다 거세다. 전국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스웨덴전 D-day '우리는 대한민국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