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가는 주로 TV·인터넷과…국민 문화여가행복지수 67.3점
‘2016 국민여가활동조사’ 결과… ‘홀로 여가’ 증가, 여가시간↓여가비용↑
기사입력: 2017/01/12 [10:02] ⓒ 문화저널21
이영경 기자

대한민국 국민들의 여가 활동 수요와 실태 파악을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실시한 ‘2016 국민여가활동조사’에 따르면 2014년 대비 여가시간은 감소하고 여가비용은 증가했다.

 

국민들의 평일과 휴일 여가시간은 각각 3.1시간, 5.0시간으로 2014년 3.6시간, 5.8시간에 비해 모두 감소한 반면, 월평균 여가비용은 13만6000원으로 2014년 13만원에 비해 6000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하루 평균 여가시간은 10년 전 조사(2006년)와 비교하면 평일 여가 시간은 동일(2006년 3.1시간)했으나 휴일 여가시간(2006년 5.5시간)은 오히려 감소했다.

 

(자료제공=문화체육관광부)

 

텔레비전 시청 줄고, 인터넷/누리소통망(SNS), 게임 등 늘어
‘홀로 여가’ 증가하고 가족과 함께하는 여가는 감소

 

지난 1년간 국민들이 가장 많이 한 개별 여가활동(1순위 기준)은 텔레비전 시청(46.4%)으로 조사됐으며, 그 다음은 인터넷/누리소통망(SNS)(14.4%), 게임(4.9%), 산책(4.3%) 순으로 나타났다. 여가활동을 유형별(1순위)로 살펴보면 휴식(56.7%), 취미·오락 활동(25.8%), 스포츠 참여 활동(8.7%) 순이다.

 

여가활동은 혼자서 하는 경우가 ’14년 56.8%에서 ’16년 59.8%로 증가한 반면 가족과 함께하는 비율은 ’14년 32.1%에서 ’16년 29.7%로 감소했다. 특히 20대 이하 국민들의 70% 이상은 혼자서 여가활동을 하는 것으로 나타나 타 연령대(50%~60%초반)와 구분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문광연이 국민여가활동조사 결과를 활용해 분석한 문화여가행복지수 연구결과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들의 문화여가행복지수(100점 기준)는 67.3점으로 ’14년 66.7점과 비교해 약 0.6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여가행복지수란 국민들이 문화여가를 통해 어느 정도의 행복을 누리고 있는가를 수치화한 것으로 2014년에 관련 조사가 처음 실시됐다. 문화여가행복지수는 ▲개인여건(여가시간, 비용)과 ▲자원지수(여가시설 등), ▲참여(여가활동 참여 빈도 등), ▲태도(여가에 대한 인식), ▲만족도(여가생활 전반) 등 5가지 지수로 구성돼 있다.

 

이번 조사 결과를 ’14년 조사 결과와 비교하면, 자원지수(’14년 61.0점→’16년 65.3점), 참여지수(’14년 69.0점→’16년 72.8점), 만족도지수(’14년 59.7점→’16년 59.8점)는 증가했고, 개인여건지수(’14년 65.0점→’16년 62.1점), 태도지수(’14년 78.5점→’16년 76.3점)는 감소했다.

 

또한 각 계층별로 문화여가행복지수를 보면, 20대(20대 69점), 고소득자(가구 소득 600만 원 이상 68.6점), 대도시 거주자(대도시 68.3점)들의 문화여가행복지수가 계층별로 가장 높게 나타나 연령별, 가구소득별, 지역별로 편차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문화저널21 이영경 기자 lyk@mhj2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MJ포토] ASUS ‘인텔 카버레이크’ 정조준
[17세, 문화로 세상보기] ‘모아나’, 디즈니는 더 이상 공주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
썸네일 이미지
‘모아나’는 디즈니의 어린 관객층을 겨냥한 뮤지컬 영화의 부활이자, 가장 ... / 정재영 청소년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