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년(丁酉年) ‘닭’을 욕해선 안 된다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17/01/10 [17:39]

정유년(丁酉年) ‘닭’을 욕해선 안 된다

최재원 기자 | 입력 : 2017/01/10 [17:39]
(이미지=Image Stock / 편집=신광식 기자) 

 

병신년이 지고, 정유년(丁酉年) 붉은 닭의 해가 밝았다. 언론에서는 매년 그랬듯 올해에는 닭이 뜻하는 바를 온갖 미사여구로 치장해 희망을 이야기한다. 

 

닭이 갖는 의미에 대해 풀어놓자면, 닭은 12지 동물 중 유일한 비상동물로 천부적 의미로 인간이 갖추기 어려운 5가지 덕성 ‘문무용인신(文武勇仁信)’을 지니고 있다. 

 

‘문무용인신’은 머리에 관을 쓰고 있어 ‘문(文)’, 날카로운 발톱 ‘무(武)’, 적에게 물러서지 않고 싸우는 ‘용(勇)’, 음식을 나누는 ‘인(仁)’, 밤을 지키고 때를 잃지 않는 신의 ‘신(信)’을 뜻한다.

 

닭의 새벽 울음은 황의 탄생이나 천지개벽, 새로운 시대를 알리는 나팔수의 역할을 했으며, 정의를 무기로 악과 맞서 싸우며 재물은 함께 나누었다.

 

최순실 국정농단으로 실망과 우울의 나날을 보내고 있는 국민들에게 닭은 새로운 시대, 정의, 공평 등 새로운 희망을 전달하고 있다.

 

하지만, 언제부터인가 인터넷공간에서의 ‘닭’이 갖는 위치가 엉망이 되어 버렸다. ‘닭’이 무식하다는 낭설에 특정 정치인을 욕하는 별칭으로 사용되면서부터다.

 

‘닭년’ ‘닭 같은 년’ ‘닭쳐(닭을 치라는 뜻의 은어)’ 등 닭에 빗대어 특정 정치인을 욕하는 글들이 온라인 뉴스 댓글과 게시판 등을 도배하고 있다.

 

과거부터 우리나라는 여러 동물에 빗대어 욕설을 했지만 닭에 비유된 욕설만큼은 하지 않았다.

 

닭이 갖는 길상의 의미가 깊은데다, 적어도 닭은 사람에게 피해를 주기보다는 계탕이 될지언정 스스로를 희생하면서 지조를 버리지 않는 충절을 지니고 있다고 알려져 있었기 때문이다.

 

반면 비속어 ‘닭’은 무식하고, 이기적이며, 스스로를 희생할 줄 모르는 안면몰수라는 정 반대의 의미로 사용되고 있다. 

 

인터넷 사용자들이 습관처럼 사용하는 욕설이 계속된다면 모처럼 찾아온 정유년 닭의 해, 계유오덕의 상징이자 희망의 상징인 닭이 ‘계유오덕의 닭’에서 ‘안면몰수의 닭’으로 변질될까 두렵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cjk@mhj21.com

인터뷰
썸네일 이미지
[6.13지방선거] 조배숙 “한국GM, 노동자들에 책임 떠넘겨”
인터뷰
[6.13지방선거] 조배숙 “한국GM, 노동자들에 책임 떠넘겨”
산은·정부 태도 일축…“선제적으로 대응 못한 것도 잘못” 한국GM, 이사회·주주총회 소집…“만기 연장될 것으로 예상” 전북지사 출마설 ‘솔솔’…“전혀 고려하고 있지 않은...
인터뷰
썸네일 이미지
[6.13지방선거] 전북도지사 출마 김춘진 “여론조사 신경안써”
인터뷰
[6.13지방선거] 전북도지사 출마 김춘진 “여론조사 신경안써”
여야가 본격적으로 오는 6.13 지방선거 체제에 돌입하는 가운데, 김춘진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위원장이 지난 13일 전북도지사 출마를 전격 선언했다. 김 위원장은 여론조사 결과에 신경쓰지 않고 전북을 상징적인 ...
문화
썸네일 이미지
쿠바출신 타니아 브루게라, 영국 '현대커미션' 전시작가로
문화
쿠바출신 타니아 브루게라, 영국 '현대커미션' 전시작가로
쿠바 출신 작가 타니아 브루게라(Tania Bruguera)가 영구에서 개최되는 '현대 커미션(Hyundai Commission)' 2018 전시 작가로 선정됐다. 현대 커미션은 현대자동차 후원으로 영국 현대미술관 테이트 모던(Tate Modern)의 초대형 전시장인...
정치프레임
썸네일 이미지
서울시장에 안철수 미는 바른미래당, 미래는 ‘깜깜’
정치프레임
서울시장에 안철수 미는 바른미래당, 미래는 ‘깜깜’
여야가 오는 6.13 지방선거가 가까워지면서 바른미래당이 안철수 전 대표를 서울시장에 출마시키는 방안을 강력하게 검토하고 있다. 그러나 과연 승산이 있겠느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통합한지 일주일을 넘긴 ...
알고먹자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꿀벌이 만든 천연항생제, 프로폴리스
알고먹자
[알고먹자] 꿀벌이 만든 천연항생제, 프로폴리스
꿀벌의 몸에는 박테리아가 없다. 전염병에도 걸리지 않는다. 이는 꿀벌이 만든 벌집 속 ‘프로폴리스’라는 물질 덕분이다. 많은 꽃을 오가며 꿀과 화분을 채취하는 꿀벌은 유해 미생물에 노출돼 있지만, 벌집 안에 ...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이통3사 ‘MWC 2018’ 출격…5G 주도권 놓고 ‘외교전’ 총력
산업/IT
이통3사 ‘MWC 2018’ 출격…5G 주도권 놓고 ‘외교전’ 총력
세계 모바일 시장의 흐름을 읽고 글로벌 시장으로 외연을 넓힐 수 있는 MWC(Mobile World Congress)가 오는 26일(현지시간)부터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피라 그란 비아(Fira Gran Via)’ 전시장에서 열리는 가...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이번엔 성공할까 기아 플래그쉽 ‘THE K9’가 돌아온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