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line News

트럼프에 뒤통수 맞은 정부, 뒤통수 대주는 자유한국당

메인사진

“美통보 없었다”…당황함 못 감추는 국방부, 황교안은 뭐했나
국민들의 관심이 대선에 쏠려있을 동안 동의도 구하지 않고 졸속으로 사드장비 도입을 추진한 우리 정부가 미국 도널드 트럼프의 ‘사드배치 비용 10억 달러 청구’ 발언으로 사실상 뒤통수를 맞았다. 정부는 “미국 측으로부터 통보받은 바가 없다”고 말했지만, 한미동맹이 허울에 불과하다는 비판에서 자유롭지는 못한 모습이다. ...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정치 > 정치일반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7 신년사] 김동철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
기사입력: 2017/01/02 [16:06] ⓒ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 김동철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 (사진=박영주 기자 / 자료사진)    


김동철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은 2017년 신년사를 통해 “친박, 친문을 제외하고 계파패권주의에서 자유로운 세력과의 대통합을 주도해 촛불민심의 명령인 대한민국 대개혁의 길을 열겠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2016년은 한마디로 우리 국민의 위대함이 빛난 한 해였다. 한 사람으로 말미암아 땅에 떨어진 국격이 국민 모두의 힘으로 말미암아 부활됐다”며 “국민의 힘과 명령이 정치권의 변화와 각성을 이끌어 내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개헌을 언급하며 “개헌을 통해 2017년을 대한민국 대개혁의 한 해로 만들 것이다. 우리정치를 짓눌러 온 제왕적 대통령제는 반드시 폐기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권교체를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거듭 약속했다. 

 

아래는 신년사 전문

 

존경하는 국민여러분! 

 

2016년은 한마디로 우리 국민의 위대함이 빛난 한 해였습니다. 한 사람으로 말미암아 땅에 떨어진 국격이 국민 모두의 힘으로 말미암아 부활되었습니다.

 

국민의 힘과 명령이 정치권의 변화와 각성을 이끌어 내고 있습니다. 비록 제도화의 수준은 아니지만, ‘87년 체제 이후 처음으로 다당 구조가 만들어졌고, 이것은 계파패권 청산과 제왕적 대통령제 폐기로 이어질 것입니다.

 

사랑하는 국민여러분! 이제 국회 개헌특위가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갑니다.

개헌을 통해 2017년을 대한민국 대개혁의 한 해로 만들 것입니다.

우리정치를 짓눌러 온 제왕적 대통령제는 반드시 폐기돼야 합니다.

부끄러운 우리 현대사에서 확인되듯이, 제왕적 대통령제가 유지되는 한 국민이 원하는 공정성장과 격차해소는 물론 재벌개혁, 언론개혁, 검찰개혁 어느 것도 할 수 없도 없고 또 하려고도 하지도 않을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제왕적 대통령제 개헌은 타협이 불가한 최고의 정치개혁입니다.

 

존경하는 국민여러분! 정권교체, 기필코 성공해야 합니다.

저희 국민의당은 과거 계파패권주의에 갇혀 정권교체에 실패했던 부끄러운 역사를 똑똑히 기억합니다.

 

두 번의 대선에서 패배함으로써 국민에게 피눈물을 흘리게 하고, 보수정권 10년 동안 나라를 결딴나게 만든 점, 국민 여러분 앞에 통렬하게 반성합니다.

 

저희 국민의당은 친박, 친문을 제외하고 계파패권주의에서 자유로운 세력과의 대통합을 주도해서 촛불민심의 명령인 대한민국 대개혁의 길을 열겠습니다.

 

창당 초심대로, 오로지 국민만 바라보고 묵묵히 걸어가면서 국민의당 주도의 정권교체 반드시 이뤄내겠습니다.

 

정유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MJ포토] 국가대표 송한나래의 클라이밍 시
르포
[르포上] 청년이 외면한 3D현장…중소기업은 운다
썸네일 이미지
윤활유를 사용해 쇠를 절삭하는 공장이라서 그런지 공장 문이 열림과 동시에 ... / 임이랑 기자
VIEWfinder +
[VIEWfinder] 절망하는 인간들의 쓸쓸한 정열, 연극 ‘미친키스’
썸네일 이미지
‘미친키스’는 조광화 연출데뷔 20주년을 기념해 진행된 ‘조광화展’의 두 ... / 이영경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