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수첩] '신년인사회' 대통령의 수준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17/01/02 [10:26]

[기자수첩] '신년인사회' 대통령의 수준

최재원 기자 | 입력 : 2017/01/02 [10:26]
ⓒ 이미지 스톡 (자료이미지)

대통령의 신년인사회는 나라의 어른이자 통수권자로 지난 실적에 대한 반성과 성과, 그리고 앞으로의 비전을 국민에게 제시하는 자리다. 대통령은 신년 인사회를 준비하기 위해 최소 몇주부터 수개월까지 직접 연설문을 챙기는게 일반적이다.

 

탄핵 가결로 모든 직무가 정지된 대통령이 신년인사회를 갖는 것이 맞는지는 모르겠으나, 그동안 말을 아꼈던 대통령이기에 한 발 양보해 직함이 갖는 위치적 책임이라고 넉넉하게 생각해볼 수도 있겠다.

 

하지만, 너무 빗나갔다. 검찰도 싫다, 국민도 싫다. 자신을 변호하는 변호사도 직접 만나기 싫어하던 모습을 보이던 대통령이 신년인사회를 자청해 내뱉은 말은 “전혀 아니다”, “완전히 나를 엮은 것”, “왜곡, 오보, 거기에다 허위가 남발되고” 등이다.

 

과거에 대한 반성이나 나라 앞날에 대한 걱정은 전혀 없었다. 오로지 자신을 둘러싼 혐의에 대한 해명만 난무했다. 해명에는 어떠한 근거도 찾아 볼 수 없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기자들의 질문도 자연스럽게 피의자에게 수사관이 혐의사실을 묻는 취조의 형태가 되어버렸다.

 

다음은 신년인사회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출입기자의 첫 질문에 답한 내용이다.

 

“그때도 이렇게 설명을 했지 않았어요. 청와대에서 나름대로 했는데, 그것을 그냥 어떻게 그것은 아무 것도 아니고, 계속 그냥 그때 무슨 일이 있었다 하는 것으로 계속 나아가니까 이게 설명하고 그런 것이 하나도 의미가 없이 된 것으로 기억이 돼요. 그래 갖고 나중에 법원에서까지 그 문제가 돼 가지고 판결할 때 이것은 소위 7시간이라고 해서 한 것은 전혀 사실무근이다 하고 판결도 났고 그래서 아 정리가 되나보다. 법원에서 그런걸 함부로 얘기할 수 있는 게 아니고 다 자료를 가지고 하는 거니까, 그렇게 생각했는데 이제 또 시작이 된 거예요. 똑같은 얘기가. 버전이 달라지면서. 그래서 참 안타까운 거죠. 그게 한번 얘기가 나오면 사실 아닌 게 더 힘을 가지고 사실같이 나가고, 그게 아니다 하는 얘기는 그냥 귓등으로 돼버리고 마는 그런 상황이었어요.”

 

국민의 안위와 나라의 미래보다는 자신의 자리와 명예를 지키기 위해 급급하게 움직이는 대통령의 말솜씨다. 웅변에 자신 없으면 말하지 않는 것, 자중(自重)이 답이다.

 

이번 신년인사회를 통해 국민들은 다시 한 번 ‘대통령의 수준’을 느낀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cjk@mhj21.com

알고먹자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글루코사민, 효과 있다? 없다?
알고먹자
[알고먹자] 글루코사민, 효과 있다? 없다?
글루코사민은 알레르기가 없는 사람에게 효과를 발휘할까? 한마디로 요약해서 말한다면 '효과 없음'이다. 앞서 언급했듯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의 경우 효능보다 부작용이 더 크기 때문에 효과적이라 할 수 없다. 건...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폐비닐 대란에 ‘과대포장’…고심 깊어진 제과업체
소비/트렌드
폐비닐 대란에 ‘과대포장’…고심 깊어진 제과업체
폐비닐·폐플라스틱 대란 이후 환경부가 수거책임을 지자체로 돌리고 국민들을 상대로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하도록 독려하고 있지만, 근본적인 원인은 해결하지 못하는 모습이다.  소비자들의 의식개선도 필요하지만 ...
인터뷰
썸네일 이미지
[GO! 강소기업] 셈소닉, "청년들이 꼭 취업하고 싶은 기업 만들 것"
인터뷰
[GO! 강소기업] 셈소닉, "청년들이 꼭 취업하고 싶은 기업 만들 것"
초정밀 가공, 12년간 한우물 “처음에는 직원한명과 둘이서 미래 신기술에 대한 가능성만을 보고 오로지 젊음과 도전정신 하나로 시작했는데, 어느덧 12년 이란 시간과 경험이 쌓였다. 말 그대로 한우물만 파 온 것...
인터뷰
썸네일 이미지
[인터뷰] 참여연대 “삼성증권 사태, 금융당국의 허점 방치가 원인”
인터뷰
[인터뷰] 참여연대 “삼성증권 사태, 금융당국의 허점 방치가 원인”
삼성증권의 ‘유령주식’ 사태로 금융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우리나라 주식 시장의 허점이 만천하에 드러났고 국내 주식 투자자인 ‘개미’들의 분노는 극에 달하고 있다. 사건의 발단은 지난 6일로 거슬러 올라간다...
경제일반
썸네일 이미지
삼성 따라하는 현대차(?)…모비스·글로비스 분할합병 의혹
경제일반
삼성 따라하는 현대차(?)…모비스·글로비스 분할합병 의혹
최근 현대차그룹이 지배구조개편을 통한 ‘출자구조 재편’ 추진방안을 발표하고 현대모비스와 현대글로비스 사이의 분할합병 비율을 0.61대 1로 결정했지만, 참여연대가 비율의 적절성에 대해 문제를 제기했다. 이...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6.13지방선거] 박원순 '3선 도전' 공식 선언…"10년 혁명 완성하고파"
정치일반
[6.13지방선거] 박원순 '3선 도전' 공식 선언…"10년 혁명 완성하고파"
박원순 서울시장이 12일 오전 3선 도전 출사표를 냈다. 박 시장은 12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시민 한사람의 삶이 빛나는 서울, 천만개의 꿈이 자라고 실현되는 서울, 그런 서울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MJ포토] 청명한 하늘 되찾은 베이징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