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몸 불사르겠다”는 반기문…빨라진 대권 걸음

“국민의사가 가장 중요”…지지도 따라 움직이겠다는 뜻인가
정치권 향한 비난 쏟아내며 ‘포용적 리더십’ 강조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6/12/21 [10:34]

“한몸 불사르겠다”는 반기문…빨라진 대권 걸음

“국민의사가 가장 중요”…지지도 따라 움직이겠다는 뜻인가
정치권 향한 비난 쏟아내며 ‘포용적 리더십’ 강조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6/12/21 [10:34]
▲ 반기문 UN사무총장 (사진출처 = United Nation Photo)  

 

“국민의사가 가장 중요”…지지도 따라 움직이겠다는 뜻인가
정치권 향한 비난 쏟아내며 ‘포용적 리더십’ 강조

 

반기문 UN사무총장이 또다시 대권출마 의지를 드러냈다. 이번에는 “내 한몸을 불사르겠다”라는 강력한 표현까지 썼는데, 사실상 대권의지를 밝혔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반 총장은 20일(현지시간) 뉴욕 주재 한국 특파원들과의 기자회견에서 “10년간 유엔 사무총장을 역임하고 그 과정에서 배우고 보고 느낀 게 대한민국 발전에 도움이 된다면 내 한몸을 불사르고 노력할 용의가 있다”고 다소 강한 어조로 말했다.

 

이는 지난 11월 말 CNN인터뷰에서 “퇴임 후 조국을 위해 일할 최선의 방법을 고민하겠다”라고 말한 것보다 더 강한 표현이다.

 

반 총장은 “내년에 나이가 73살이다. 나이 많은데 쉬는 게 어떻겠냐는 사람들도 있는데, 건강이 받쳐주는 한 국가를 위해 노력할 용의가 있다”고 말하며 거듭 의지를 다졌다. ‘기름장어’라는 별명에 걸맞게 항상 여지를 남기던 그의 화법을 생각해보면 이번 발언은 반 총장이 대권출마에의 뜻을 어느정도 굳힌 것으로 해석된다.

 

그는 대권 의지를 드러내면서도 “국민여러분의 의사가 가장 중요하다. 각계각층 국민의 진솔한 의견을 들어보고 결정하겠다”라고 숙이는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촛불민심에 대해서도 높게 평가했다.

 

반 총장은 “촛불민심은 국민의 좌절과 분노를 나타내는 것”이라며 “국민 여러분이 아주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준 것에 대해 국제사회도 상당히 높게 평가하고 있다”고 했다. 이같은 반 총장의 발언에 ‘국민이 원하면 대선에 출마하겠다는 뜻이냐’는 질문이 나왔고, 반 총장은 “대선이다, 대통령이다라고 말씀드릴 수는 없다”고 즉답을 피했다.

 

그는 현재의 정치권을 향한 비난도 쏟아냈다. 반 총장은 “정치 지도자들이 자기를 버려야 한다”며 “정당이 왜 중요하냐. 나라가 없는데 뭐가 중요하냐. 노론과 소론 많이 보지 않았나. 동교동과 상도동, 비박과 친박 이런게 왜 필요한지 알 수 없다. 이제는 열린 마음으로 소통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같은 그의 발언은 향후 특정 정당에 치우치지 않고 다양하게 가능성을 열어놓겠다는 뜻으로도 해석된다. 이를 방증하듯 반 총장은 자신이 포용적 리더십을 가진 인물이라고 강조했다.

 

반 총장은 “지난 10년간 유엔 사무총장을 하면서 1년에 300~400명의 정상을 만나면서 성공한 지도자와 실패한 지도자에 대해 많은 것을 느꼈다”며 “진정한 리더십의 요체는 국민들의 염원과 고충을 진솔하게 경청하고, 정파적 이념적 계층적 이해관계 내려놓고, 모든 이해 당사자들과 포용적으로 대화하는 포용적 리더십”이라 말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중국인 빠지고 질적 성장 이룬 '한국관광'
사회일반
중국인 빠지고 질적 성장 이룬 '한국관광'
방한 외래관광객 전년比 22.7% 감소 몽골, 카자흐스탄 관광객 30% 이상 고상장 이뤄 중동지역 비중 여행객 늘고, 체재기간 지방방문 증가 고무적 중국이 사드보복으로 한국여행 금지령을 내린 후 전체 방한 관광객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단독] 적십자사 '비프탈레이트 혈액백' 검토 안한다
저널21
[단독] 적십자사 '비프탈레이트 혈액백' 검토 안한다
대한적십자사의 혈액백 입찰을 두고 프레지니우스 카비와 GC녹십자가 경쟁하는 가운데, 국정감사 당시 녹십자라는 특정 업체를 밀어주는 발언을 한 양승조 보건복지위원장에 의혹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김연아 앞세운 ‘SKT 평창올림픽 광고’ 결국 광고 중단
산업/IT
김연아 앞세운 ‘SKT 평창올림픽 광고’ 결국 광고 중단
SK텔레콤이 ‘피겨 여제’ 김연아를 내세워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캠페인 광고’를 방영했다가 창피를 당하게 됐다. 특허청이 해당 광고를 부정경쟁행위로 판단, 광고 중단 시정권고를 내린 것이다. 공식후원사가 ...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미세먼지엔 커피보단 보리차(茶)
소비/트렌드
[알고먹자] 미세먼지엔 커피보단 보리차(茶)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서 건강을 염려하는 국민들이 늘고 있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는 폐쇄성 폐질환과 천식, 심장질환 등을 불러올 수 있기 때문에 마스크를 착용하고 물을 많이 마시는 등의 관리가 필수적이...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술인 듯 음료수인 듯’…1인가구가 만든 ‘과일·탄산주’ 열풍
소비/트렌드
‘술인 듯 음료수인 듯’…1인가구가 만든 ‘과일·탄산주’ 열풍
‘혼술족’ 및 ‘YOLO’ 힘입어 국내시장 정착술 못해도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 심리 ‘명중’다양한 주류 카테고리 확대 ‘포문’ 열기도  지난 2015년 ‘자몽에이슬’과 ‘부라더소다’ 등으로 시작된 과일리큐르(...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알바 '을질'에 한숨쉬는 고용주…손놓은 구직업체
사회일반
알바 '을질'에 한숨쉬는 고용주…손놓은 구직업체
최근 '알바추노' 때문에 골머리를 앓는 자영업자가 늘어나고 있다. 알바추노는 아르바이트생(이하 알바생)이 아무 예고없이 연락을 끓거나 잠적하는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신조어로, 각종 커뮤니티에서 자신의 알...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MJ포토] '시민들이 속탄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