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line News

[팩트체크] 아시아나 항공 임산부 논란…진실은

메인사진

아시아나, 원칙 근거한 조치내려…전문가 “임신기간 관계없이 탑승 전 주치의 소견서 있어야”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법제이사이자 에덴산부인과 김재연 원장은 “임신 기간과 상관없이 고위험 임산부라면 탑승이 거부될 수 있다. 하혈을 하거나 양수가 많을 경우 고도와 압력의 차이는 임산부에 큰 위험이 된다”면서 “임신 33주라하더라도 양수가 과다하...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연예 > 핫이슈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금·여기·우리 젝스키스의 데뷔 첫 화보 촬영
기사입력: 2016/11/16 [18:39] ⓒ 문화저널21
이영경 기자
(이미지제공=앳스타일)    

 

돌아온 여섯 개의 수정 젝스키스가 데뷔 19년 만에 처음 진행하는 그룹 화보 촬영을 마쳤다.

 

‘무한도전’을 통해 재결합을 논의한 지 정확히 1주년이 되는 날 ‘앳스타일’ 12월호 촬영을 진행한 젝스키스는 겨울비가 오락가락하던 날씨에 야외에서 진행된 촬영에도 노련한 집중력을 발휘, 촬영 스태프로부터 “1세대 아이돌의 클래스를 보여줬다”는 극찬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젝스키스는 “‘무한도전’ 방송 후 잊힌 거품이라고 평가될까봐 걱정이 많았는데, 신곡 ‘세 단어’의 음원 결과가 좋게 나와서 다행”이라면서 “다음 스텝이 더 중요해졌고, 지금부터 내는 곡들도 이런 반응들이 쭉 이어지면 좋겠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이미지제공=앳스타일)    

 

‘냉동인간’의 비결에 대해서는 “멤버들끼리 봤을 땐 앳된 느낌이 사라지긴 했어도 다 똑같아 보이는데, 대중들도 그렇게 느끼는 게 신기할 뿐”이라며 “오히려 지금은 팀에 민폐가 될까봐 배려 차원에서 관리를 더 열심히 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멤버들은 데뷔 20주년인 2017년의 버킷리스트 이야기가 나오자 콘서트 이야기가 더불어 “멤버 다섯 명만 모여 해외여행 가기” “단체 종합검진 받기” 등의 내용을 공유했다.

 

마지막으로 이들은 “2016년은 지난 16년 동안의 이야기를 푸는 데 집중했다면, 내년에는 젝스키스의 새로운 이야기를 쓰는 해가 될 것”이라며 “20주년엔 더욱 ‘열일’하겠다”고 전했다.

 

문화저널21 이영경 기자 lyk@mhj21.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MJ포토] 국가대표 송한나래의 클라이밍 시
르포
[르포上] 청년이 외면한 3D현장…중소기업은 운다
썸네일 이미지
윤활유를 사용해 쇠를 절삭하는 공장이라서 그런지 공장 문이 열림과 동시에 ... / 임이랑 기자
VIEWfinder +
[VIEWfinder] 절망하는 인간들의 쓸쓸한 정열, 연극 ‘미친키스’
썸네일 이미지
‘미친키스’는 조광화 연출데뷔 20주년을 기념해 진행된 ‘조광화展’의 두 ... / 이영경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