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급차 바르게 이용합시다!
글쓴이 : 강대연 날짜 : 2020.04.05 09:21

최근, 구급차의 출동건수와 이송인원수가 모두 증가하고 있으며 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하기까지의 시간도 늦어지고 있다 . 또한 구급차로 이송된 사람의 약 절반에 가까운 인원수가 입원이 필요없는 경상인 것이 현재 상황이다.

 
단순 이송환자들을 많이 옮기다보면 정작 목숨이 위태로운 중증환자들을 옮길 수 없는 상황도 발생하게 되어 잠정적 피해가 크다고 볼 수 있다.

 
그래서 이번 기사에서는 구급차를 불렀을 때 준비해 두어야 할 것 등 구급 신고 포인트, 위중한 중병이나 부상의 가능성이 있고 지체 없이 구급차를 불러야 하는 증상, 실제로 구급차를 부르는 경우의 구급차 요청 방법을 정리해보았다.

 
구급차를 불렀을 때 준비해 두어야 하는 것들은 여권, 의료보험증, 돈, 신발, 복용중인 약 등을 준비해두면 좋고, 영유아의 경우는 우유병, 타올, 기저귀, 건강수첩을 구비하면 좋다.

 
구급 신고 포인트는 119전화번호, 응급처치가 중요하다. 응급환자가 발생했고 구급차를 불러야 할 때는 지체없이, 국번없이 119번을 누르고 통화시도를 하면 된다.

 
만약 구급차를 불러야 하는 상황인지 아닌지를 판단하기 어렵다고 해도 119종합상황실 구급상담 창구에 문의할 수 있으니 지체하지 말고 119에 전화하는 게 중요하다.

 
통화도중 응급처치가 필요한 경우에는 소방본부로부터 전화로 지시를 받을수 있다. 구급차가 도착하기까지는 시간이 걸리는 만큼 소중한 사람을 구하기 위해서라도 올바른 응급처치를 익혀두는 게 중요하다. 응급처치는 가까운 소방서에서 실시하니 교육을 받는걸 추천한다.

 
응급처치 외에도 다른 사람은 구급차가 올만한 곳까지 나가서 안내를 해주면 구급차가 위치를 찾는 데 용이하여 도착이 빨라진다. 

구급차가 도착하면 알려야하는 사항들은 사고나 상태가 나빠진 상황, 구급대가 도착할 때까지의 변화, 시행한 응급처치의 내용, 상태가 나쁜 분에 대한 정보(지병, 다니고 있는 병원이나 클리닉, 평소 복용중인 약, 의사의 지시 등)을 알려주면 출동한 구급대원들이 응급처치를 심화하여 실시하고 이송병원을 찾는 데 어려움을 줄일 수 있다.

 
다음으로 지체 없이 구급차를 불러야 하는 증상에 대해서 알아보자.

 
어른의 경우는 의식장애, 경련, 상처, 구토, 사고, 호흡곤란 등의 평상시와 다른 경우나 상태가 이상한 경우에 신고를 하는 게 좋다. 추가적으로 손발이 저리고 한쪽 팔이나 다리에 힘이 들어가지 않는 증상, 극심한 복통, 가슴통증, 두통, 고열, 어지럼증이 있을 때 얼굴 반쪽이 움직이기 어렵거나 저려오며 안색이 안 좋고, 시야가 흐린 증상 역시 응급상황의 징후일 수 있으니 119에 연락을 하는 게 좋다. 소아는 어른의 경우와 같이 평상시와 다른 경우나 상태가 이상한 경우 외에 두드러기, 손발의 경직, 입술 색이 보라색, 변에 피가 섞여있는 등의 증상이 발생하면 119로 연락하여야 한다.

 
구급차를 요청하는 방법은 많은 사람들이 어려움을 느낄수 있다.

 

평소와 다른 위급한 상황이어서 패닉상태가 되어 무엇을 말해야할지 판단이 어려워지기 때문이다. 구급차를 요청할 때 가장 중요한 점은 위와 같은 상황이 일어나지 않도록 침착하게 대답하는 것이다.

 
먼저 전화가 연결되었다면 구급이라는 사실을 말하고, 도착할 장소의 주소를 말해야한다.

 

주소를 모를 시에는 큰 건물, 교차로 등 눈에 띄는 장소를 말해야 한다. 그리고 환자의 증상을 간결하게 알리고, 의식유무 호흡유무를 알린다. 환자의 연령도 대략적으로라도 파악하여 알려주고 전화한 사람의 이름과 연락처를 알리고 마무리하면 된다. 장소가 정확하지 않거나 환자의 경과를 파악하기 위해 다시 연락해야하는 경우가 생기기 때문이다.

 
이렇게 구급차를 바르게 이용하는 방법에 대하여 알아보았다.

 
구급차나 구급의료는 한정된 자원이다. 모두가 바르게 이용하여 구급의료를 안심하며 이용할 수 있는 사회가 되려면 모두가 노력해야한다.

전체 166525 현재페이지 8 / 555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6315 배우 김태훈, 반전매력 폭발 화보 공개 ‘시선강탈’ 김정화 2020.06.02
166314 '우리, 사랑했을까' 송지효, 언제 어디서나 긍정 파워! 첫 스틸 공개 김정화 2020.06.02
166313 부산시, 집합금지 명령 오는 9일까지 ‘1주일 연장’ 김정화 2020.06.02
166312 경기도의회 정윤경.채신덕 의원, 어르신 코로나 극복 관련 경기도노인복지관협회 정담회 김정화 2020.06.02
166311 남양주시 와부읍, 지역사회를 위한‘땡큐 착한 기부’이어져 김정화 2020.06.02
166310 동두천시 보산동 새마을지도자, 말라리아 예방 하절기 방역소독 실시 김정화 2020.06.02
166309 동두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 시민 정신건강증진을 위한 인식개선 홍보 김정화 2020.06.02
166308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 화재 피해가구에 필요서비스 적극 제공 김정화 2020.06.02
166307 동두천시, 어린이집 영유아에 ‘붙이는 체온계’ 배부 김정화 2020.06.02
166306 고양시 소비자단체 대표자 간담회 실시... ‘소통의 장’ 마련 김정화 2020.06.02
166305 고양시, 28청춘창업소 청년창업기업 추가 모집 김정화 2020.06.02
166304 평택시 고덕면 새마을 부녀회, 여름맞이 꽃 심기 김정화 2020.06.02
166303 목훈재단, 평택시에 희망나눔 장학증서 전달 김정화 2020.06.02
166302 평택여성경영인협의회, 긴급재난지원금 두배 착한기부 김정화 2020.06.02
166301 평택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부락종합사회복지관, 청소년 안전망 업무 협약 김정화 2020.06.02
166300 평택시, 확 (살)찐자들을 위한 ‘건강꾸러미’홈 트레이닝 서비스 실시 김정화 2020.06.02
166299 평택시, 2019년 기준 사업체조사 실시 김정화 2020.06.02
166298 평택시, 아동친화도시 조성 공모사업 추진 김정화 2020.06.02
166297 평택시의 노력과 업주의 통큰 결정으로 시민 고충 해결 김정화 2020.06.02
166296 김포시청소년육성재단, 김포드림마루오케스트라 8기 신규단원 모집 김정화 2020.06.02
166295 김포시 고촌읍, “화사한 꽃길 걸으며 코로나19 이겨내요” 김정화 2020.06.02
166294 경기도시공사·LH, 기존주택 전세임대 입주자 모집 김정화 2020.06.02
166293 김포시, 감정동 농수로 수변환경 디자인 개선사업 완료 김정화 2020.06.02
166292 김포시, 비도시지역 용도지역 현실화를 위한 도시관리계획 재정비 김정화 2020.06.02
166291 경기도의회 김영준 의원,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 지구내 협의자택지 관련 면담 김정화 2020.06.02
166290 광주시, 아동이 행복한 아동친화도시 추진 박차 김정화 2020.06.02
166289 광주시, 노인복지관 및 경로당 휴관 연장 김정화 2020.06.02
166288 광주시, 디지털 성범죄 근절위한 불법 카메라 단속 현장점검 재개 김정화 2020.06.02
166287 광주시, 착한임대인 참여 점포 1천개 돌파 김정화 2020.06.02
166286 5월 수출 24% 감소…무역수지는 한달만에 흑자 전환 김정화 2020.06.0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5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