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진구-김성균, 살아있는 박근형과 운명적 만남! ‘소름’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1.14 11:16


박근형 부활의 비밀이 밝혀지며 안방극장을 소름 돋게 했다. 이에 진구와 김성균은 각각 다른 방법으로 살아있는 박근형과 대면해 충격을 선사했다. 박근형과의 재회가 어떤 변화를 갖고 올지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지난 1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드라마하우스) 14회는 자신의 욕망을 위해 악을 서슴지 않은 아버지 장범호(박근형 분)처럼 살고 싶지 않은 장준서(진구 분)와 장기서(김성균 분), 두 형제가 아버지와 충격적 재회를 갖는 과정이 긴박감 넘치게 휘몰아쳤다.

 

준서는 이성균(임현성 분)의 빈소를 찾아 “이성균과 이성균의 부친 둘 모두를 죽인 사람의 아들”이라고 자신을 소개하고 “용서하지 마십시오. 내 아버지를. 저도 아버지를 용서하지 않겠습니다”라고 말한다. 고수창(박원상 분)은 성균이 억울한 죽음을 당한 이상 장범호를 죽일 수 밖에 없다며 준서에게 일에서 빠지라고 말한다. 하지만, 준서는 “아버지는 내가 상대합니다. 아들은 아버지를 죽이지는 못합니다. 하지만 아버지도 아들을 죽이진 못합니다”라고 말한다.

 

준서는 기서에게 아버지가 장작불로 때려 죽인 사람의 아들이 죽었다며 어린 시절 공유했던 충격적 살인이 아직도 이어지고 있음을 밝힌다. 기서는 준서에게 “아버지 망령에서 벗어나라”고 독설을 내뿜고, 준서는 아버지가 기서에게 북천을 물려줄 생각이 없었다며 “더 이상 아버지의 허수아비가 돼지 마”라고 맞받아친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게 그냥 두라는 기서에게 준서는 “난 아버지가 무서워. 그럼 우리도 이렇게 평생 살아야 되는 거야. 과거 우리가 살았던 그 모습 그대로.. 그게 무서워 난”이라고 털어놓는다.

 

각기 다른 방향으로 전력질주하고 있던 준서와 기서는 결국 아버지에 대한 두려움과, 갇힌 세상에 살기 싫은 마음은 같았다. 기서는 구자경(고준희 분)에게 자신의 것이 아닌 것에 미련이 없다며, 함께 떠나 쉬고 싶다고 제안하고, 자경도 흔들린다. 하지만, 자경은 장규호(이재원 분)의 계략으로 인해 기서와 함께 떠나지 못한다. 규호는 북천시장 후보로 나선 정윤미(진경 분)에게 자경이 소유한 땅이 과거 일제시대 일본 소유의 땅이었기에 국가에 환수되어야 한다는 사실을 알려주며 자신에게 부시장 자리를 달라고 딜한다. 윤미는 규호의 정보로 자경을 협박하고, 자경은 방송 인터뷰를 통해 자신은 기서와 이혼할 예정이라고 말해 기서를 충격에 빠트린다.

 

기서가 아버지로부터 떠나는 방법을 생각했다면, 준서는 정면 승부를 택했다. 주태섭(조재룡 분)에게 전화해 아버지와 통화한 것. 준서는 범호에게 “아버지... 아버지께 부탁 하나만 드릴게요. 형과 저를 위해서 한번만.. 한번만 세상 앞에 고개를 숙여주십시오. 자식으로서 아버지께 드리는 마지막 부탁입니다. 평생 아버지를 위해 희생한 기서형을 위해서라도”라고 간곡히 부탁한다. 범호는 태섭에게 “곧 나갈 일이 생길 것 같다”고 말해 본격적으로 움직일 작정임을 내비쳤다. 그러나, 범호는 준서가 아닌 기서에게 먼저 나타났다. 기서는 범호를 직접 만나고 충격의 도가니에 빠져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서이라 검사(정은지 분)는 선거 과정에서 윤미가 자신의 아버지를 버렸다는 사실을 알게 되어 충격을 받고, 혼자 귀가하다 태섭과 마주쳐 권총을 쏘며 두려움에 떤다. 이 과정을 윤미가 보고 충격에 빠진다. 윤미는 이라에게 준서의 일에서 손을 떼라고 하지만, 이라는 엄마가 자신을 위해 살고 희생한 것처럼 말하지 말라고 독설을 퍼부으며 목숨을 걸고 준서의 일을 맡는다. 이라는 준서에게 자신이 윤정혜(경수진 분)처럼 되어도 그리워해줄 것이냐며 애틋해하지만, 준서는 알아채지 못한다. 이라는 범호에게 사망선고를 내렸던 의사에게 범호 부활의 비밀을 알게 되며 또다시 충격에 빠지고 만다.

 

범호가 기서에게 나타난 데 이어 준서의 부탁에 어떤 식으로 응할지 앞으로 전개에 기대가 모아진다. 15회 예고편에는 기서가 준서에게 아버지를 “괴물”이라고 표현하는 장면이 등장해 어떤 충격적 스토리가 펼쳐질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에 대해 각종 SNS와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매회 전개가 엄청나게 빠르다” “엔딩이 소름이라다음 회가 너무 궁금하다” “김성균 고준희 짠하다. 시골 가서 행복하게 살았으면” 등 호평이 이어졌다.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웰메이드 액션 추적극.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밤 11시에 JTBC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 JTBC ‘언터처블’ 제공

 

전체 114743 현재페이지 1 / 382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14743 여름철 식중독 증상과 예방법 진민호 2018.07.18
114742 광주제대군인지원센터, <드론, 조경, 전기분야별 멘티링> 7월 취업 워크숍 실시 김유미 2018.07.18
114741 ‘살림남2’ 김승현 VS 동생, 아파트 상속을 둘러싼 왕좌의 게임의 결말은? 김병화 2018.07.18
114740 순천소방서 서면센터, 매곡 삼풍그린아파트에서 인명구조 훈련 실시 김민지 2018.07.18
114739 광양소방서, 광양읍 여성 의용소방대 지체 장애인 가정 방문 봉사활동 펼쳐 강대연 2018.07.18
114738 영암소방서, 어린이집 소방안전교육 나정환 2018.07.18
114737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민영, 표예진 앞 ‘땀 삐질+초긴장’ 왜? 김병화 2018.07.18
114736 '해투3' 고등래퍼 이병재, 하루 만에 작사-작곡한 ‘유재석 헌정 랩’ 전격 공개! 김병화 2018.07.18
114735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신혜선-양세종, 13년 전 인연-사고 담은 본편 예고 공개! ‘눈길’ 김병화 2018.07.18
114734 ‘친애하는 판사님께’ 성동일 허성태 김혜옥 황석정 김강현, 명품배우군단 총출동 김병화 2018.07.18
114733 ‘라디오스타’ 조현아, 검색어 싹쓸이 사진 해프닝! 본인 입으로 진지하게 직접 해명한다! 김병화 2018.07.18
114732 ‘끝까지 사랑’ 이영아♥강은탁 썸타는 분위기 촬영 현장 공개 김병화 2018.07.18
114731 아산시, 탕정-아산신도시 구간 6차로‘이순신대로’개통식 성료 김병화 2018.07.18
114730 ‘보이스2’ 이하나X이진욱, 시즌1과 어떻게 달라졌나? 김병화 2018.07.18
114729 '당신의 하우스헬퍼' 호기심을 자극하는 깨알 궁금증 넷! 김병화 2018.07.18
114728 부천시, 수출 유망 중소기업 CIS로 진출한다 김병화 2018.07.18
114727 부천시, “상상이 현실로” 부천시, 고교생 웹툰캠프 운영 김병화 2018.07.18
114726 송유면 부천시 부시장 ‘무더위쉼터’방문 김병화 2018.07.18
114725 부천시, 단독주택·소규모 공동주택 녹슨 수도관 교체 지원 김병화 2018.07.18
114724 부천시내 병원 3곳에서 장애인 건강 주치의 시범사업 김병화 2018.07.18
114723 부천시, ‘찾아가는 관․학 시민환경 아카데미’운영 김병화 2018.07.18
114722 부천시 인생이모작지원센터, 웰다잉 강사 양성 과정 수료식 김병화 2018.07.18
114721 부천시, ‘게릴라 가드닝’으로 버려진 땅과 만남 김병화 2018.07.18
114720 부천시 소사보건센터, 아토피 건강캠프 운영 김병화 2018.07.18
114719 부천시, ‘음식물쓰레기 0 만들기’청소년, 자원순환센터 견학 김병화 2018.07.18
114718 부천시, “소사 고급 낙서쟁이들은 모여라” 김병화 2018.07.18
114717 고양시 일산동구보건소, “엠버버스와 건강여행 떠나요” 김병화 2018.07.18
114716 고양시 일산동구, 쓰레기 무단투기 경각심 일깨운다 김병화 2018.07.18
114715 고양시 성사2동, ‘2018년 주민참여예산 지역총회’ 개최 김병화 2018.07.18
114714 고양시 창릉동, 한 끼 나눔으로 커가는 ‘행복’ 김병화 2018.07.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825 
광고
광고
[MJ포토] 방사능 오염된 라텍스, 실태조사하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