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크라운·해태제과, 본사 사옥에 ‘키즈뮤지엄’ 오픈

모든 체험 프로그램,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조우정 기자 | 기사입력 2015/12/07 [14:08]

크라운·해태제과, 본사 사옥에 ‘키즈뮤지엄’ 오픈

모든 체험 프로그램,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조우정 기자 | 입력 : 2015/12/07 [14:08]
▲7일 크라운해태키즈뮤지엄 오픈식을 기념하며 테이프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왼쪽부터) 상상놀이터코리아 이승호 대표, 크라운해태 육명희 고문, 전서진 남아, 전아란 여아, 크라운해태 윤영달 회장, 단국대학교 김창숙 교수


[문화저널21=조우정 기자] 크라운·해태제과는 서울 용산 본사 사옥에 어린이들이 예술을 오감(五感)으로 체험하며 느끼는 예술 놀이터 ‘크라운·해태 키즈뮤지엄’을 7일 개관했다고 밝혔다.

 

크라운·해태 키즈뮤지엄은 2008년 이후 약 12만명의 어린이들이 참가한 예술놀이터 ‘피카소 큐비즘’을 확대해 새롭게 만든 종합 문화예술 체험공간이다. 어린이들이 예술을 자신들의 눈높이로 보고, 듣고, 느끼고, 만들고 맛보며 자기주도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크라운·해태 키즈뮤지엄은 ‘창작체험교실’과 ‘상상놀이터’로 구성했다. ‘창작체험교실’은 과자 얼굴 꼴라쥬와 과자 집 만들기를 중심으로 종이, 자연물 등을 활용한 다양한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다. ‘상상놀이터’는 키네틱 아트, 편백 나무 풀장, 미디어 플레이 존, 바람과학연구소, 내 맘대로 그리기, 우리소리·우리악기 등 10개의 테마로 구성했다.

 

모든 체험 프로그램은 ‘레지오 에밀리아 교육법’에 기반해 철저하게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췄다. 신나는 놀이를 통해 미술과 국악, 과학의 원리까지 자연스럽게 느낄 수 있다. 또한 어린이 스스로 무엇을 가지고, 어떤 놀이를 할지 결정해 자기주도적으로 즐길 수 있다.

 

크라운·해태제과 관계자는 “어린이들의 눈높이로 미술과 국악을 즐거운 놀이과정을 통해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며 “놀이와 신체활동을 통해 자연스럽게 창의성과 문화감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wj@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해태제과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MJ포토] ‘KB굿잡’의 성공을 위한 컷팅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