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녹십자, 세계 4번째 4가 독감백신 허가 획득

조우정 기자 | 기사입력 2015/11/26 [18:03]

녹십자, 세계 4번째 4가 독감백신 허가 획득

조우정 기자 | 입력 : 2015/11/26 [18:03]

[문화저널21=조우정 기자] 녹십자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4가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프리필드시린지주 (이하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의 품목 허가를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아시아 제약회사 중 4가 독감백신 허가를 받은 곳은 녹십자가 처음이다. 세계에서는 다국적제약사인 글락소스미스클라인, 사노피, 메드이뮨(아스트라제네카 계열)에 이어 네 번째다.
 
녹십자에 따르면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는 A형 독감 바이러스 두 종류와 B형 바이러스 두 종류를 모두 예방할 수 있는 차세대 백신이다. 기존의 3가 독감백신에 B형 바이러스주 1종을 추가해 예방범위를 더욱 넓힌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 허가를 위해 진행된 임상 결과에서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는 백신에 포함된 4가지 바이러스주에 대한 예방효과를 제공하고 안전성 측면에서도 자사의 3가 독감백신인 ‘지씨플루’와 유사하게 나타났다고.
 
이번 허가를 계기로 녹십자는 국내 시장은 물론 글로벌 독감백신 시장 점유율 확대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녹십자 관계자는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는 내년부터 국내와 글로벌 시장에 공급된다”며 “아시아 최초로 세계보건기구(WHO)에 4가 독감백신의 사전적격성평가(Prequalification) 인증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cwj@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본격 탭댄스 영화 ‘스윙키즈’…메가박스 MX관 개봉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