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해태제과, ‘흑(黑) 연양갱’으로 젊은 층 입맛 공략한다

기존 제품보다 단맛 줄이고 검은깨 통째로 넣어

조우정 기자 | 기사입력 2015/06/10 [15:52]

해태제과, ‘흑(黑) 연양갱’으로 젊은 층 입맛 공략한다

기존 제품보다 단맛 줄이고 검은깨 통째로 넣어

조우정 기자 | 입력 : 2015/06/10 [15:52]
▲ 해태제과 ‘흑(黑) 연양갱’


[문화저널21 조우정 기자] 해태제과가 올해로 70살을 맞는 연양갱에 리프레쉬 전략 일환으로 최근 건강한 먹거리로 주목 받고 있는 검은깨를 넣어 만든 ‘흑(黑)연양갱’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흑연양갱은 오리지널 연양갱 보다 단맛을 줄이고 검은깨를 통째로 넣어 고소한 맛과 향을 한층 풍부하게 만들었다. 견과류나 곡물을 분말 형태로 첨가했던 기존 방식과는 달리 검은 참깨를 통째로 넣어 더욱 진한 고소함을 느낄 수 있다.

또 연양갱 특유의 부드러움과 함께 입 안에서 검은깨가 톡톡 터지는 씹는 재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다. 해태제과는 중∙고등학생들을 비롯한 젊은 고객들에게 맛있고 즐거운 영양 간식으로 환영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해태 연양갱은 90년대까지만 하더라도 주로 중∙장년층이 즐기는 추억의 먹거리였지만 등산, 마라톤 등 아웃도어 활동이 인기를 끌면서 점차 젊은 세대가 즐기는 건강 간식으로 재조명됐다.

 

특히 연양갱의 주원료로 사용되는 한천은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쉽게 포만감을 느낄 수 있어 20~30대 여성들에게도 다이어트 간식으로 주목 받고 있다.

 

해태제과는 검은깨가 들어있는 흑연양갱이 최근 건강과 웰빙 식품에 관심이 많은 젊은 세대들 입맛을 공략해 다시 한번 젊은 먹거리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해태제과 관계자는 “지난 70년 동안 꾸준히 사랑 받아 온 연양갱은 우리나라 제과역사의 산증인”이라며 “흑연양갱이 건강과 웰빙 키워드에 관심을 둔 젊은 고객들이 쉽게 즐기는 먹거리로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cwj@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해태제과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MJ포토] ‘KB굿잡’의 성공을 위한 컷팅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