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농심·롯데 꼼짝마' 남양유업 천연수 리뉴얼…생수사업 강화

조우정 기자 | 기사입력 2014/10/01 [18:34]

'농심·롯데 꼼짝마' 남양유업 천연수 리뉴얼…생수사업 강화

조우정 기자 | 입력 : 2014/10/01 [18:34]
[문화저널21 조우정 기자] 남양유업이 내년 주요 사업분야 중 하나로 생수사업을 강화하는 한편 해당 사업부문을 대폭 정비하기로 했다.
 
남양유업 이원구 대표는 최근 상반기 결산 임원회의에서 내년 강화해야할 사업분야들을 언급하면서 소비자들이 깨끗한 물을 먹고자 하는 라이프스타일의 변화를 감안, 생수시장에 기업의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남양유업은 최근 CVS와 대형마트, 도매 등의 판매루트 별로 조직을 세분화하고 인원을 늘리는 등 해당 사업부문의 조직을 대폭 정비했다. 또한 기존의 생수브랜드인 '천연수'를 리뉴얼해 대형마트 등 유통채널을 강화하는 등의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현재 국내 생수시장은 약 5,800억원 규모로 국내산 생수(95%), 수입생수(1.7%), 탄산수(3.5%)로 나뉘며, 최근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의 변화와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매년 10%이상 성장하고 있다. 또한 이 시장에는 농심(백산수),롯데(아이시스),하이트진로(석수),제주개발(삼다수) 등이 경쟁을 펴고 있다.
 
남양유업은 생수시장에서 한해 약 100억원 가량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이를 향후 2년 안에 전체시장의 10%에 해당하는 500억원까지 끌어 올린다는 것을 목표다. 이에 아직까지 취약한 생수브랜드의 로열티를 강화하는데 집중하기로 하였으며, 내년에는 프리미엄 생수시장과 탄산수 시장에도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남양유업 이원구 대표는 "물은 국민의 먹을거리의 기본이 되는 가장 중요한 요소이며 깨끗한 물을 먹고자하는 소비자들의 욕구가 크게 늘어난 만큼 남양유업의 품질고집 정신과 착한 경영이라는 경영철학을 제품에 담아 깨끗하고도 건강한 물을 만들어 공급함으로써 소비자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cwj@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