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현대차 정몽구 회장, 美 시장 점검 위해 출국

박현수 기자 | 기사입력 2014/08/05 [18:15]

현대차 정몽구 회장, 美 시장 점검 위해 출국

박현수 기자 | 입력 : 2014/08/05 [18:15]

 
[문화저널21 박현수 기자]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이 1년3개월만에 현대·기아자동차의 핵심시장인 미국을 방문한다.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정 회장은 5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파운틴밸리시에 위치한 현대차 미국판매법인을 방문해 업무보고를 받고 신차 판매현황과 마케팅 전략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이어 앨라배마와 조지아주에 위치한 현대·기아차 현지공장을 차례로 찾아 생산차량들의 품질을 점검하고 현지 근로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정몽구 회장의 이번 미국 방문은 지난해 5월에 이어 15개월만이자 올해 들어 유럽, 중국에 이은 세번째 해외 현장경영"이라며 "미국 시장의 경쟁이 날로 치열해지는 상황에서 돌파구를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phs@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본격 탭댄스 영화 ‘스윙키즈’…메가박스 MX관 개봉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