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銀, 포스트차세대시스템 영업점 첫 테스트

오는 10월 국내 금융권 ‘최초’ 오픈 계획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14/07/03 [09:09]

IBK기업銀, 포스트차세대시스템 영업점 첫 테스트

오는 10월 국내 금융권 ‘최초’ 오픈 계획

최재원 기자 | 입력 : 2014/07/03 [09:09]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권선주)이 오는 10월 포스트차세대시스템 본격 가동을 앞두고 성공적인 시스템 구축을 위한 영업점 테스트를 실시한다고 지난달 29일 밝혔다.
 
영업점 테스트는 실제 은행 거래를 통해 각종 장애요인과 대량 온라인거래 시 처리 속도, 업무 프로세스 불편 유무 등을 점검하는 것으로, 오는 9월까지 총 5차례에 걸쳐 진행된다.
 
첫 테스트는 지난 28일 을지로 영업부와 수지동천지점 등 서울과 경기도 소재 10개 시범영업점에서 이뤄졌으며, 이날 권선주 은행장은 시범영업점을 일일이 방문하며 직원들을 격려했다.
 
포스트차세대시스템은 급변하는 금융IT환경에 대응하고 고객중심의 차별화된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포괄적인 IT시스템 업그레이드로, 지난 2012년 1월부터 개발을 추진해 온 대규모 IT프로젝트다.
 
이번 시스템이 성공적으로 구축되면 기업은행은 포스트차세대시스템을 도입한 국내 금융권 첫 사례가 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포스트차세대시스템이 구축되면 다양한 채널을 일원화해 고객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cjk@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