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이건희 회장, "위기 의식 재무장으로 창조경영 완성"

삼성그룹 신경영 20주년 만찬 주재 350명 사장단에 '자만 경계' 주문

박진호기자 | 기사입력 2013/10/29 [10:13]

삼성 이건희 회장, "위기 의식 재무장으로 창조경영 완성"

삼성그룹 신경영 20주년 만찬 주재 350명 사장단에 '자만 경계' 주문

박진호기자 | 입력 : 2013/10/29 [10:13]

[문화저널21·이슈포커스] 이건희 회장이 자만을 경계하고 위기의식으로 재무장해야한다며 창조경영의 완성을 강조했다.

이건희 삼성그룹회장은 지난 28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삼성그룹의 신경영 20주년 만찬에서 현재에 자만해서는 안되며 위기의식으로 재무장해야 한다고 삼성 경영진들에게 당부했다.
 
또한 지금까지 삼성은 초일류기업이 되겠다는 원대한 꿈을 품고 한 길로 달려왔다며 " '양' 위주의 사고와 행동방식을 '질' 중심으로 바꾸면서 경쟁력을 키워 왔다. 임직원의 열정과 헌신이 큰 바탕이 됐다"고 말했고, 그 결과 창업 이래 최대 성과를 이루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한 최대의 성과를 거둔 만큼 사회적 기대와 책임도 무거워졌다고 전하며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역할의 강화를 주문했다.

아울러 "어떠한 어려움에도 흔들리지 않는 영원한 초일류기업을 향한 새로운 첫 발을 내딛고 다시 한 번 힘차게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특히 이 회장은  "실패가 두렵지 않은 도전과 혁신, 자율과 창의가 살아 숨쉬는 창조경영을 완성해야 한다"며 앞으로 삼성그룹이 나아가야할 청사진을 제시했다.

아날 만찬에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을 비롯해 홍라희 리움미술 관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서현 제일기획 부사장 등 삼성그룹 오너 일가와 총 350명에 달하는 삼성그룹 사장단, 부사장단, 협력사 대표들이 부부동반으로 참석했다.

'변화의 심장이 뛴다'는 슬로건을 내건 이날 만찬은 신경영 20주년을 맞아 신경영 정신을 되새기고 그룹의 재도약을 도모해야 한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삼성의 신경영 선언은 지난 1993년 6월 7일,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이건희 회장이 선포했던 경영 패러다임이다. 당시 이 회장은 질보다 양에 집착하는 관행을 타파하라고 강조하며 "마누라와 자식 빼고 다 바꿔라"라고 주문했다. 이에 양 위주의 의식, 체질, 제도, 관행에서 벗어나 질 위주로 철저히 변해야한다고 선언했던 것이 삼성의 신경영 선언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신경영 선언이 실시됐던 1993년을 기념하는 의미로 1993년산 와인이 제공됐고, 조용필과 바다가 축하 공연을 펼쳤다.

박진호 기자 contract75@mhj21.com

《인터넷종합일간지(문화저널21), 한 주간 빅뉴스를 주간신문으로 보는 (이슈포커스신문 Weekly Issue Focus News), 경제와 문화를 아우르는 종합월간지(이코노미컬쳐economy culture) 종합보도자료 수신 master@mhj21.com
알고먹자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글루코사민, 효과 있다? 없다?
알고먹자
[알고먹자] 글루코사민, 효과 있다? 없다?
글루코사민은 알레르기가 없는 사람에게 효과를 발휘할까? 한마디로 요약해서 말한다면 '효과 없음'이다. 앞서 언급했듯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의 경우 효능보다 부작용이 더 크기 때문에 효과적이라 할 수 없다. 건...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폐비닐 대란에 ‘과대포장’…고심 깊어진 제과업체
소비/트렌드
폐비닐 대란에 ‘과대포장’…고심 깊어진 제과업체
폐비닐·폐플라스틱 대란 이후 환경부가 수거책임을 지자체로 돌리고 국민들을 상대로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하도록 독려하고 있지만, 근본적인 원인은 해결하지 못하는 모습이다.  소비자들의 의식개선도 필요하지만 ...
인터뷰
썸네일 이미지
[GO! 강소기업] 셈소닉, "청년들이 꼭 취업하고 싶은 기업 만들 것"
인터뷰
[GO! 강소기업] 셈소닉, "청년들이 꼭 취업하고 싶은 기업 만들 것"
초정밀 가공, 12년간 한우물 “처음에는 직원한명과 둘이서 미래 신기술에 대한 가능성만을 보고 오로지 젊음과 도전정신 하나로 시작했는데, 어느덧 12년 이란 시간과 경험이 쌓였다. 말 그대로 한우물만 파 온 것...
인터뷰
썸네일 이미지
[인터뷰] 참여연대 “삼성증권 사태, 금융당국의 허점 방치가 원인”
인터뷰
[인터뷰] 참여연대 “삼성증권 사태, 금융당국의 허점 방치가 원인”
삼성증권의 ‘유령주식’ 사태로 금융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우리나라 주식 시장의 허점이 만천하에 드러났고 국내 주식 투자자인 ‘개미’들의 분노는 극에 달하고 있다. 사건의 발단은 지난 6일로 거슬러 올라간다...
경제일반
썸네일 이미지
삼성 따라하는 현대차(?)…모비스·글로비스 분할합병 의혹
경제일반
삼성 따라하는 현대차(?)…모비스·글로비스 분할합병 의혹
최근 현대차그룹이 지배구조개편을 통한 ‘출자구조 재편’ 추진방안을 발표하고 현대모비스와 현대글로비스 사이의 분할합병 비율을 0.61대 1로 결정했지만, 참여연대가 비율의 적절성에 대해 문제를 제기했다. 이...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6.13지방선거] 박원순 '3선 도전' 공식 선언…"10년 혁명 완성하고파"
정치일반
[6.13지방선거] 박원순 '3선 도전' 공식 선언…"10년 혁명 완성하고파"
박원순 서울시장이 12일 오전 3선 도전 출사표를 냈다. 박 시장은 12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시민 한사람의 삶이 빛나는 서울, 천만개의 꿈이 자라고 실현되는 서울, 그런 서울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MJ포토] 청명한 하늘 되찾은 베이징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