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중소기업 新중국진출 토론회’ 개최

박현수기자 | 기사입력 2013/06/27 [17:01]

기업은행, ‘중소기업 新중국진출 토론회’ 개최

박현수기자 | 입력 : 2013/06/27 [17:01]

 
[문화저널21·이슈포커스·이코노미컬쳐] IBK기업은행(은행장 조준희)은 27일 오후 중국 베이징 샹그릴라 호텔에서 중소기업중앙회, 수출입은행과 공동으로 ‘중소기업 신(新)중국진출 전략토론회’를 열었다.

이날 토론회에는 조준희 기업은행장과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김용환 수출입은행장을 비롯해 박근혜 대통령의 방중 경제사절단으로 참가한 중소기업인과 현지진출 기업인 등 120여명이 참석했다.

토론회에서는 중국의 성장과 변화상황을 점검하고 현지진출 성공과 실패 사례는 물론 현지 기업인들이 겪는 경영 및 금융 애로사항을 공유하고 이에 대한 해결방안 등이 심도 있게 논의됐다.

조준희 기업은행장은 “중국이 갈수록 어렵고 경쟁이 치열한 시장이 되고 있어 중국 진출 기업에 대한 아낌없는 지원이 필요하다”며 “기업은행은 우리 중소기업이 진출하는 곳이라면 어디서든지 손쉽게 금융을 활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은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은 선택이 아닌 생존의 필수요소”라며 “정부도 국내로 한정된 중소기업 지원정책을 해외로 확대해 현지에 진출한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현수기자 phs@mhj21.com

《인터넷종합일간지(문화저널21), 한 주간 빅뉴스를 주간신문으로 보는 (이슈포커스신문 Weekly Issue Focus News), 경제와 문화를 아우르는 종합월간지(이코노미컬쳐economy culture) 종합보도자료 수신 master@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