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우리은행, 중소기업·영세상공인 상생 노력 앞장서

소기업·소상공인 특별대출 3600억원 지원

조은국기자 | 기사입력 2012/07/23 [10:55]

우리은행, 중소기업·영세상공인 상생 노력 앞장서

소기업·소상공인 특별대출 3600억원 지원

조은국기자 | 입력 : 2012/07/23 [10:55]
[문화저널21·이슈포커스·이코노미컬쳐] 우리은행(은행장 이순우)은 유럽 재정위기와 전 세계적인 경기침체로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기업·소상공인에게 지역신용보증재단 특별보증을 통해 3,600억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대출은 금융기관 특별출연 협약보증 방식으로, 우리은행에서 신용보증재단중앙회에 300억원을 출연하고 이를 재원으로 전국 16개 지역신용보증재단이 12배의 보증서를 발급하여 총 3,600억원의 자금이 소기업·소상공인에게 지원된다.

재단은 보증금액 5,000만원 내에서는 전액보증을, 5,000만원을 초과하는 보증에 대해서는 90% 부분보증하는 방식으로 금융기관의 리스크를 줄여 보다 쉽게 소기업·소상공인들이 대출을 받을 수 있게 하였다.

뿐만 아니라 보증료도 0.2%포인트를 감면하고 고객의 신용등급에 따라 최저 5%대의 대출금리를 적용하여 소기업·소상공인 부담을 대폭 완화시켰다.

대출 신청은 23일부터 전국 각 지역신용보증재단이나 우리은행 각 지점에서 접수를 받는다.

이에 대해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특별자금지원이 경기회복 지연에 따른 유동성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기업·소상공인들의 자금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우리경제의 근간이 되는 소기업·소상공인들을 위해 다양한 금융상품과 서비스 제공으로 소기업·소상공인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ceg@mhj21.com

《인터넷종합일간지(문화저널21), 한 주간 빅뉴스를 주간신문으로 보는 (이슈포커스 Weekly Issue Focus News), 경제와 문화를 아우르는 종합월간지(이코노미컬쳐economy culture) 종합보도자료 수신 master@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우리은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8년만의 풀체인지 ‘New 푸조 50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