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트, 아이유, 박재범 등 슈퍼 아이돌 총출동

다문화 가정을 돕기 위한 슈퍼 아이돌 빅 콘서트 개최

김윤석기자 | 기사입력 2011/05/25 [22:34]

비스트, 아이유, 박재범 등 슈퍼 아이돌 총출동

다문화 가정을 돕기 위한 슈퍼 아이돌 빅 콘서트 개최

김윤석기자 | 입력 : 2011/05/25 [22:34]

 
[문화저널21=김윤석기자] 다문화 가정을 돕기 위한 슈퍼 아이돌 빅 콘서트가 오는 6월 11일 오후 7시부터 2시간 30분간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다.
 
‘짐승돌’ 비스트와 ‘3단 고음’ 아이유, 솔로로 돌아온 박재범, 섹쉬 아이콘으로 급부상한 지나와 특별 게스트 바바라 등 대한민국 최고의 아이돌 가수들이 출연하는 이번 콘서트에서는 뛰어난 가창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눈과 귀를 모두 즐겁게 만드는 명품 무대를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수입금 중 일부는 다문화가정 지원금으로 전달될 예정으로, 공연을 즐기면서 동시에 어려운 이들까지 도울 수 있는 훈훈한 일석이조의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공연주최사 이석윤 대표는 “나눔 문화의 확산을 위해 힘들고 어려운 다문화가정 가족들과 청소년들에게 희망을 주기 위해 이번 공연을 기획했다”며 “아이돌 그룹들의 멋진 공연도 접하고 어려운 이웃을 돕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향후 준비하는 국내정상급 아이돌 해외공연을 위해 이번 공연이 시험무대가 될 것” 같다며 “최선을 다해 멋진 공연을 선보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공연 예매는 슈퍼 아이돌 빅 콘서트 공식 홈페이지(www.cocomaul.com)와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며 입장료는 그라운드석이 5만5천원, 스탠드석이 3만3천원이다.
1>
  • 도배방지 이미지

갤러리AG 미술탐구 시리즈 ‘피카소 오마주 : 입체’展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